전체기사

2019.12.07 (토)

  • 흐림동두천 -4.5℃
  • 맑음강릉 3.0℃
  • 서울 -2.7℃
  • 구름많음대전 -4.4℃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6℃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1.0℃
  • 구름많음고창 -1.6℃
  • 흐림제주 5.8℃
  • 흐림강화 -1.9℃
  • 구름조금보은 -7.3℃
  • 맑음금산 -6.4℃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경제

넷마블 방준혁의 신작 <웅진코웨이 인수전>

웅진코웨이 본입찰 마감. 넷마블, 인수전 깜짝 등장
베인캐피탈 vs 넷마블 2파전 양상
치솟는 몸값에도 충분히 매력적인 매물
신사업 진출? 인수금액 인상을 위한 작전? 다음주 초 우선협상자 발표


[시사뉴스 오승환 기자] 웅진코웨이 인수전에 판이 흔들렸다.

 

웅진그룹과 매각주관사 한국투자증권은 지난 10일 웅진코웨이 매각 본입찰을 마감했다.

 

당초 예비후보로 선정된 곳은 SK네트웍스, 하이얼-린드먼아시아 컨소시엄, 칼라일, 베인캐피탈.

 

하지만 SK네트웍스를 비롯한 중국 가전업체 하이얼, 글로벌 사모펀드 칼라일 모두 본입찰에 불참했다.

 

반면, 게임업으로 성장한 넷마블이 신사업 진출슬로건을 앞세워 이번 인수전에 깜짝 등장했다.

 

게임사업으로 확보한 IT 기술과 운영 노하우를 스마트홈 구독경제 비즈니스로 발전시키겠다.”

 

넷마블의 인수전 참여로 웅진은 화색을 짓고 있다.

 

웅진그룹 지주사인 웅진과 웅진코웨이 소유주 웅진씽크빅은 11일 동반 상한가를 기록했다.

 

연내 매각이 성사되면 재무구조가 개선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다.

 

하지만 매각에는 걸림돌이 있다.

 

아니러니하게도 웅진코웨이가 너무 잘나가서 문제다.

 

무리한 태양광사업 진출로 자금난에 빠진 웅진이지만 그렇다고 싸게 내놓을 수는 없다.

 

웅진코웨이의 올 상반기 매출은 14,647억 원, 당기순이익은 2,023억 원을 달성했다. 역대 최고 실적.

 

경영권 프리미엄을 합칠 경우 인수금액은 2조 원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눈치 싸움은 시작됐다.

 

우선협상대상자는 다음주 초 발표될 예정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형식<내용, 과거<미래, 당리<국익 [2019 국정감사 우수의원 시상식]
국정감사는 입법 추진과 함께 대한민국 헌법기관인 국회의원의 막중한 권한이자 책임있는 의정활동이다. 국민을 대표해 정부기관들의 국정운영을 전반적으로 평가하고 잘못된 부분을 시정토록 하는 데 목적이 있다. 정부가 국가와 국민을 위해 봉사하고 있는지를 국민의 눈으로 분석하고, 국민의 입으로 지적하는 엄중한 현장에서 눈부시게, 또 눈물나도록 명쾌하고 통쾌한 질의와 비판, 그리고 대안을 제시한 의원들을 만나본다. [시사뉴스 이장혁 기자] 31년간 정론직필의 언론정신을 구현해 온 수도권일보·시사뉴스가 선정하는 ‘2019 국정감사 우수의원 시상식이 6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성료됐다. 시상식에는 수도권일보·시사뉴스 창간발행인 겸 대표이사인 강신한 회장을 비롯해 수상자 명단에 오른 국회의원, 수도권뉴스·시사뉴스 임직원들 및 국회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올해로 일곱 번째 진행되는 국정감사 우수의원 시상식은 2013년을 시작으로 지난 6년간 백 명이 넘는 국감 우수위원을 발굴해냈다. “공정하고 능력있고 국가를 위해 봉사하는 의원님들에게 매년 이런 좋은 자리를 마련하는데 감회가 새롭다. 우수의원에 선정되신 의원님들이 내년에도 국회에서 다시 볼 수 있기를 기원한다.”


사회

더보기
4년 연속 엄지 척! 남양주 지킴이 김한정 [2019 국정감사 우수의원 수상]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살기 좋은 남양주를 위해 더욱 달리겠습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한정 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 을)이 ‘2019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선정됐다. 김 의원은 2016년 이후 매년 국정감사 우수의원에 선정되며 ‘4년 연속 수상’이란 영광을 안았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의원은 국정감사 기간 국회의원들의 감사 활동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시사뉴스>, <수도권일보> 편집국 기자, 외부 필진 등 109명의 선정위원이 모니터링한 후 투표로 선정했다. “철저한 준비와 날카로운 질문” 김 의원의 올해 국정감사는 ‘실속형 국정감사’라는 평가를 받았다. 고양 저유소 화재 발생사건을 되짚으며 대형 화재사고 예방책을 제시했으며, 학교·경찰서·소방서·병원 등 공공기관 내진 보강도 역설했다. 어린이 물놀이시설 안전관리 문제를 지적하며 학부모 마음을 살폈고, 장애인 의무고용 미달에 따른 과태료 증가를 지적하며 사회적 약자를 대변했다. 지역주민을 위한 정책 질의도 빼놓지 않았다. “주민 동의 없인 가구산업단지 조성을 승인하지 않겠다.” 주민들 반대에도 불구하고 남양주시가 추진하고 있던 광릉숲 가구산업단지 조성과 관련해 이재명 경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