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 편의점 택배비, 최대 1000원 인상...CJ대한통운의 택배비 단가 인상 여파

2021.06.15 06:17:40

 

 

CU, 무게 구간별 300~800원 인상…GS25, 최대 1000원 올라
세븐일레븐·이마트24는 다른 요금 체계…"인상 계획 없어"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택배비 단가 인상으로 오늘부터 일부 편의점의 택배 서비스 가격이 올랐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CU는 이날부터 무게 350g 이하 택배비를 최저 2600원에서 2900원으로 300원 올렸다. 무게 1㎏ 이하 구간의 택배는 동일하게 300원 인상했다. 1㎏ 이상 5㎏ 이하 구간은 400원 올랐고 5㎏ 이상 20㎏ 이하는 최대 800원 인상됐다.

 

GS25도 이날부터 무게 350g 이하 택배비를 현재 2600원에서 2900원으로 300원 인상했다. 2~3㎏은 4500원에서 4900원으로 400원, 20~25㎏은 1000원 올랐다.

 

편의점 택배비가 오른 이유는 CJ대한통운의 택배비 단가 인상이 편의점 업계에 반영되기 때문이다. CU와 GS25는 CJ대한통운과 운송 계약을 맺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택배사의 원가 및 인건비 증가, 택배운임 현실화에 따라 운임조정이 불가피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CJ대한통운이 아닌 편의점 자체 배송 차량을 활용한 서비스인 'CU끼리 택배'와 '반값 택배'는 가격 변동이 없다.

 

롯데택배와 계약을 맺은 세븐일레븐은 택배비 인상을 계획하고 있지 않다. 세븐일레븐의 기본 택배 가격은 3500원으로 CU, GS25와는 다른 요금 체계를 운영하고 있다.

 

한진택배와 택배 서비스를 하고 있는 이마트24도 가격을 인상하지 않을 방침이다. 이마트24는 무게 20㎏ 이하 택배에 한해 3500원 균일가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성훈 기자 mhis1000@daum.net
Copyright @2020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선 Copyright ⓒ 1989 - 2021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