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김종필 장남' 김진 운정장학회 이사장 별세…향년 62세

2023.12.11 11:39:30

4일 홀로 지내던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고(故) 김종필(JP) 전 국무총리의 장남 김진 운정장학회 이사장이 향년 62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11일 김종필기념사업재단 등에 따르면 김 이사장은 지난 4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남편이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김 이사장 아내의 전화를 받은 지인이 그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진다.

재단 관계자는 "아버님이 돌아가시고부터 (김 이사장이) 몸이 쇠약해졌다"며 "1년 전에 뇌졸중과 뇌출혈이 왔었다"고 전했다.

삼김의 일원이었던 김 이사장은 과태말라 태생의 리디아 마로킨씨와 결혼해 낳은 2남 1녀가 미국에서 일하고 있어 국내에서 혼자 지냈던 것으로 전해졌다.

운정장학회는 1991년 김 전 총리가 미래 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10억여원을 출자해 설립했다. 김 이사장은 고려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환경 관련 무역회사를 운영하다가 2011년부터 운정장학회 이사장을 맡았다.

빈소는 서울 용산구 순천향대병원에 마련됐다. 발인은 12일 오전 6시30분, 장지는 경기 성남 성남영생원이다. 장례는 가족장으로 치러지며 유족으로는 부인과 아들 인영·지영씨, 딸 미영씨가 있다.

홍경의 tkhong1@hanmail.net
Copyright @2024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발행인 겸 편집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진 l 등록번호 : 서울 아,00280 | 등록일 : 2006-11-3 | 발행일 : 2006-11-3
Copyright ⓒ 1989 - 2024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