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아시아나, 中 '대만포위 훈련'에 대만 직항편 취소

2022.08.04 17:17:13


아시아나, 5일 직항편 취소…"6일은 내일 상황봐서 결정"
대한항공, 5~6일 양일간 취소…7일은 1시간 지연 운항


[시사뉴스 김미현 기자] 중국의 대만포위 훈련에 국내 항공사들의 대만 직항편 운항 차질이 본격화하고 있다. 주 6회 대만으로 향하는 아시아나항공은 4일 인천공항 출발을 3시간 앞당긴데 이어 5일 운항은 취소했다. 대한항공도 이날 오후 5~6일 대만 직항편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업계에 따르면 아시아나항공은 5일 오전 10시로 예정된 인천~대만 타이베이 직항편을 취소했다. 오늘 대만 직항편을 3시간 앞당긴데 이어 내일 운항은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아시아나항공의 대만 직항편이 차질을 빚고 있는 것은 중국이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에 맞대응 차원으로 대만 주변에서 군사훈련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날 오전 11시부터 시작된 훈련은 오는 7일 오후 1시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중국이 계획대로 군사훈련을 이어갈 경우 향후 일정도 불투명하다.


아시아나항공의 대만 직항편 노선은 매일 오전 10시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간 11시30분 대만 타오위안 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귀국편은 현지에서 오후 1시에 출발해 오후 4시30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아시아나항공은 5일 항공편을 예약한 승객에게 7일 직항편으로 바꿀 수 있도록 안내한다는 방침이다. 더불어 예약 취소를 원하는 고객에게는 무상환불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은 인천∼대만 직항 노선을 월요일을 제외하고 주 6회 운영하고 있다.

대한항공 또한 오늘 늦은 오후 5~6일 대만 직항편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7일은 1시간 지연해 운항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매주 금·토·일 주 3회 대만 직항 노선을 운영 중에 있다.

김미현 new2022kim@kakao.com
Copyright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진 l (주)고려일보 후원문의 : (02)412-3228 Copyright ⓒ 1989 -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