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베이징 동계패럴림픽 개막...한국 35번째로 입장

2022.03.04 22:59:28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한국이 2022 베이징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35번째로 입장했다. 한국은 이번 대회에 선수 32명, 임원 50명 등 총 82명의 선수단을 파견했다.

한국 선수단은 4일 오후 9시(한국시간) 중국 베이징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베이징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46개 참가국 중 35번째로 입장했다. 입장 순서는 중국 간자체 획순에 따라 결정됐다.

개회식에는 윤경선 선수단장을 비롯한 임원과 선수 18명(하키 13명·컬링 5명) 등 총 41명이 참가했다.

기수를 맡은 혼성 휠체어컬링 대표팀(의정부 롤링스톤) ‘장윤정고백’의 리드 백혜진이 대형 태극기를 들고 선두에 섰다.

자리에 함께 한 아이스하키와 컬링 선수들도 환한 웃음을 뛰며 뒤를 따랐다. 윤 단장 등 본부임원들도 작은 태극기를 흔들며 함께 입장했다.

 

베이징패럴림픽에는 전 세계 50여 개국 1500명 규모의 선수단이 참가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3일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는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와 이에 동조한 벨라루스의 참가를 불허했다.

러시아 침공으로 인해 힘든 상황임에도 선수 20명, 가이드 9명으로 구성된 선수단을 파견한 우크라이나는 4번째로 입장했다. 우크라이나 선수단이 기수인 막심 야로비를 앞세우고 입장하자 관중석에서는 박수와 환호가 터져나왔다.

베이징 동계패럴림픽은 이날부터 13일까지 베이징과 옌칭, 장자커우에서 진행된다. 6개 종목 78개 세부 종목에서 열전이 펼쳐진다.

김성훈 mhis1000@daum.net
Copyright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진 l (주)고려일보 후원문의 : (02)412-3228 Copyright ⓒ 1989 -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