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2022] 남자 쇼트트랙 5000m 계주 결승진출…중국도 어드밴스

2022.02.11 21:56:50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한국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5000m 계주 결승에 안착했다.

황대헌(강원도청)-곽윤기(고양시청)-김동욱(스포츠토토)-이준서(한국체대)가 나선 한국 대표팀은 11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베이징올림픽 남자 5000m 계주 준결승 2조 경기에서 6분37초879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한 한국은 2위를 차지한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6분37초925)와 함께 결승에 진출했다.

한국 남자 계주는 2006 토리노 동계올림픽 이후 16년 만에 금메달에 도전한다.

황대헌이 1번 주자로 나선 한국은 선두로 출발했다.

 

꾸준히 앞서가던 한국은 18바퀴를 남기고 네덜란드에 선두 자리를 내줬다.

치열한 자리싸움은 계속됐다.

2위 자리에서 틈을 노린 한국은 네덜란드와 선두 다툼을 이어가다 마지막 주자로 나선 맏형 곽윤기가 선두로 치고 나가며 레이스를 마쳤다.

ROC에 추격을 허용할뻔 했지만, 곽윤기가 노련하게 추격을 따돌렸다.

 


앞서 5000m 계주 준결승 1조에선 중국이 6분51초040의 기록으로 가장 늦게 결승선을 통과했으나, 어드밴스로 결승 티켓을 따냈다.

중국은 11바퀴를 남기고 리원룽이 캐나다와 경합 과정에서 스케이트 날이 상대 선수에 걸려 넘어졌다.

레이스를 이어간 중국은 4위로 들어왔지만, 비디오판독 결과 어드밴스로 결승에 올랐다.

이로써 오는 16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쇼트트랙 남자 5000m 계주 결승은 캐나다, 이탈리아, 중국, 한국, ROC의 대결로 펼쳐진다.
 

김성훈 mhis1000@daum.net
Copyright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진 Copyright ⓒ 1989 -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