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법적대응 "나쁜사람들"..증거자료有[전문]

2020.11.27 15:07:34

 

 

성시경 법적대응..“나쁜사람들-나쁜마음 안참아”[전문]

 

[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 가수 성시경이 악플러를 상대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성시경은 27일 자신의 SNS에 "더 이상 간과하면 안 될 것 같다"며 악플러에게 경고하며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다음은 성시경 법적대응 예고 글 전문.

 

라디오 끝나고 나가는데 작가님이 폰을 주시며 셀카 하나만 찍어달라고 하셔서...(렌즈 좀 닦으시...)

 

세진이 윤주 귀엽네요 푸른밤이 음악 잘하고 마음 따뜻한 주인장을 만나 또 그만큼 따뜻한 청취자분들과 함께 잘 운영되고 있다는 게 너무나도 기쁩니다.

 

달콤한 쿠키와 밤 라디오는 너무 잘 어울리네요. 조금만 일찍 제과에 관심을 가질 걸... 불쌍한 예전 내 라디오 팀은 설탕은커녕 매일 알콜로 간 소독만 했네 ㅋ 또 불러주면 놀러갈게요.

 

 

어제 방송 말미에 했던 얘긴데 이제 더 이상 간과하면 안될 것 같아서요. 인격모독 악성 루머 유포 저도 너무 상처지만 절 좋아하는 사람에게도 얼마나 상처였을까 생각하면 맘이 아픕니다.

 

법적대응 방안을 마련하고 있어요. 이미 증거자료는 수집되어 있고 추가 증거자료를 취합 중입니다. 보탬이 될 만한 자료를 소지하고 계신 분들은 아래 주소로 송부해 주시겠어요?

 

잘 부탁드립니다. 저 시작하면 열심히 하는 거 아시죠? 추운 날씨 코로나 조심하세요.

 

#푸른밤 #그리운라디오 #녹차쿠키 #초콜렛칩쿠키 #나쁜사람들 #나쁜마음 #더는안참는다

홍정원 기자 hongmon135@gmail.com
Copyright @2020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C버전으로 보기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선 Copyright ⓒ 1989 - 2021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