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악당들...'신세계' 재개봉 한다

2020.05.16 14:41:18

이정재·최민식·황정민·박성웅 주연 범죄 느와르 명작...2014년 470만 관객 동원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한국 범죄 느와르 역사 '신세계'가 재개봉한다.

 

지난 2013년 상영 이정재, 최민식, 황정민, 박성웅 등 이름만 들어도 개성 넘치는 배우들의 카리스마와 숨막히는 빠른 전개로 470여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한국 범죄 느와르의 한획을 그었다' 평가 받은 박정훈 감독 작품이다.

 

투자배급사 NEW는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21일 '신세계'를 멀티플렉스 4사 영화관(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씨네Q)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고 밝히며 "관객들이 영화관을 찾는 또하나의 이유를 선사하며 새로운 즐거움을 드리고 싶다. 촘촘한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펼쳐지는 배우들의 압도적 연기, 극 전체 분위기를 조율하는 OST 등 영화의 매력을 고스란히 즐기길 바란다" 전했다.

 

'신세계'는 개봉 당시에도 청룡영화상, 대종상, 본 스릴러 국제영화제 수상 등 국내외 유수의 영화제에서 호평받으며 지금까지 영화의 명장면, 명대사, OST 등이 끊임없이 회자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재개봉을 기념해 영화 티켓가격은 6000원으로 할인 적용된다. 상영관 정보는 극장별 홈페이지 또는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찬영 기자 8709019@gmail.com
Copyright @2020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선 Copyright ⓒ 1989 - 2021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