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1℃
  • 구름많음강릉 20.0℃
  • 황사서울 17.5℃
  • 흐림대전 16.6℃
  • 흐림대구 17.1℃
  • 흐림울산 16.0℃
  • 흐림광주 16.2℃
  • 흐림부산 16.1℃
  • 흐림고창 16.7℃
  • 흐림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15.9℃
  • 구름많음보은 12.1℃
  • 구름많음금산 14.8℃
  • 흐림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5.8℃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김영욱 기자'의 전체기사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與 "김봉현 2차 서신 공수처 필요 이유 드러나"
"국민의힘 공수처 반대, 야당 로비 수사 말란 신호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22일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2차 옥중서신을 공개한 데 대해 "한마디로 공수처가 필요한 이유가 다 들어 있는 폭로"라고 말했다. 최 수석대변인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국민의 힘은 이래도 공수처를 반대할 것인가'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법무부 감찰로 일부 확인된 김봉현의 폭로가 점점 구체화되어 가고 있다. 금융사기꾼과 일부 검찰간의 있을 수 없는 비리와 거래내용들이 폭로되고 있는 것"이라고 했다. 취 수석대변인 "김봉현에 대한 6개월간 66여 차레 소환조사의 실체가 편파수사, 공작수사인 것"이라며 "야당 정치인에 대한 로비진술에도 불구하고 수사가 진행되지 않았다는 것은 검찰의 정치화가 얼마나 심각한지 여실히 보여주는 전형적인 사례"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의 힘이 공수처를 반대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었던 것이다. '검찰비리를 수사할 공수처 설치를 반대하고 있으니, 야당인사들에 대한 김봉현의 로비수사를 하지말라'는 신호를 보내온 것"이라며 "공수처 설치를 반대하는 일부 정치검찰의 입맛에 맞는 주장을 계속해온 것"이라고 말했다. 그

경제

더보기
에어몬 주식회사, 부산 의료기기전시회인 'KIMES 부산 2020' 참가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에어몬주식회사는 오는 2020년 10월 23일부터 부산 백스코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해 바이러스 환경에 특화된 [바이러스-프리]제품 시리즈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국내 공공기관과 대형업체 등에서 코로나 바이러스관련 백신의 출시를 통해 바이러스를 대응할 수 없는 상황에서 에어몬주식회사는 바이러스 멸균 기계 [바이러스 프리] 제품 시리즈를 만들어 준대형, 중형, 소형, 버스형 등 대거 제품을 선을 보여 코로나 바이러스 방역의 일대 전환점을 제시하게 된다. 에어몬주식회사는 첨단 반도체 중심의 엔지니어들이 모여서 만든 공기 살균 전문회사로 첨단 반도체 장비와 부품기술을 도입하여 바이러스 멸균 기계 [바이러스 프리] 제품 시리즈를 만들었으며 현재 주력 상품인 준대형 제품을 중심으로 초대형 교회, 구청, 산후조리원 등 납품하고 있으며 어린이와 노약자들이 거주 하는 작은 방에서도 안전하게 사용 가능한 소형제품이 소개될 예정이다. 특히 금번에는 일반 오피스, 병의원, 약국 등을 대상으로 개발하여 선보이게된 15~25평에 사용 가능한 중형 벽부형 제품이 소개될 예정이며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버스를 대상으로 특

사회

더보기
독감백신 사망 전국서 속출..인천·창원·임실등 주로 고령층 주사접종후 숨져[종합]
독감백신 사망 전국서 속출..임실서도 80대女 독감주사 접종후 숨져[종합]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21일~22일 이틀간 전국에서 독감백신 사망 사례가 속출하고 있어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질병관리청은 부검 등을 통해 전국에서 계속 발생하고 있는 독감주사 사망 원인이 독감백신과 관련 있는지 여부를 밝히는 데 주력하고 있다. 22일 전북도와 임실군에 따르면 임실에서 80대 여성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했다. 지난 19일 임실에서 80대 여성이 독감백신을 맞고 21일 오전 사망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고가 생겼다고 22일 임실군 보건당국이 밝혔다. 현재 임실군 보건소와 질병관리청(질병청)은 부검 등을 통해 이 여성의 독감주사 사망 원인이 독감백신과 관련 있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이날 전북 임실 80대 여성 독감주사 사망 사례를 포함하면 21일~22일 이틀에만 15명 안팎의 독감백신 사망자가 발생했다. 앞서 22일 새벽에는 전날 의식불명에 빠졌던 대전 70대 여성이 끝내 숨졌다. 이날 오전에도 경북 성주 70대 노인과 경남 창원 70대 남성이 독감주사를 맞고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보다 앞서 안동에서도 전날 70대 여성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했다. 안동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