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1.31 (화)

  • 흐림동두천 4.3℃
  • 맑음강릉 9.8℃
  • 흐림서울 7.7℃
  • 맑음대전 9.5℃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10.6℃
  • 구름조금광주 10.9℃
  • 맑음부산 9.3℃
  • 맑음고창 10.0℃
  • 구름많음제주 14.0℃
  • 흐림강화 5.0℃
  • 맑음보은 9.0℃
  • 맑음금산 8.8℃
  • 맑음강진군 10.0℃
  • 맑음경주시 11.2℃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기업단신

해시스크래퍼, ‘2022 서울국제발명전시회’에서 금상, 은상 2관왕 수상 

URL복사

 

[시사뉴스 김남규 기자] ㈜해시스크래퍼(대표이사 김경호)가 ‘2022 서울국제발명전시회’에서 자사 특허 기술 2종에 대해 각각 금상과 은상을 수상했다고 1일 밝혔다.

 

‘2022 서울국제발명전시회’는 전 세계 16개국으로부터 477점의 발명품이 출품된 발명 및 특허 박람회로, 지난 2년간 COVID19로 인해 온라인에서 진행되었으나 올해는 다시 오프라인 전시로 변경되어 11월 16일부터 서울 COEX에서 개최되며 관람객의 눈길을 끌었다.

 

㈜해시스크래퍼가 발명한 기술은 현재 운영하고 있는 웹크롤링 서비스 ‘해시스크래퍼(Hashscraper)’와 소셜리스닝 서비스 ‘트렌드패드(Trendspad)’에 사용된 핵심적인 특허로, 데이터 수집과 처리에 있어 경쟁사와 차별점을 이끄는 주요 요소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금번 시상식에서 금상을 수상한 해시스크래퍼의 특허는 ‘(제10-1954813호) 하이브리드 크롤링(Hybrid Crawling)을 통해 데이터를 수집하는 방법, 장치 및 그를 이용한 서버’이다. 본 특허의 경우, 물리적으로 구축한 실물서버와 가상서버를 동시에 사용하여 웹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로, 수집 대상 웹사이트의 트래픽을 완화하고 데이터 수집과 처리 공정에 있어 서버의 과부하를 획기적으로 줄이는 역할을 하여, 하루 1억 건 이상의 웹 데이터를 수집하는 것을 가능케 한다.

 

또한, 은상을 수상한 특허는 ‘(제10-2248294호) 동일 구조의 데이터를 추출하는 방법 및 그를 이용한 장치’로, 빅데이터를 구축하는 과정에서 유효한 데이터를 대량으로 정제하기 위해 유사한 특성의 웹데이터를 자동으로 수집하는 기술이다. 기존에는 동일한 구조의 데이터도 직접 사람이 판별하여 수집을 진행했기 때문에 비효율적인 한계가 있었지만, 해시스크래퍼는 본 특허기술을 통해 수집을 자동화하여 더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추출할 수 있어 수집 속도 및 효율성 증가와 수집 결과물의 정확성, 일관성을 개선하였다.

 

㈜해시스크래퍼의 김경호 대표이사는 “당사 특허 기술들에 금상과 은상이라는 명예로운 자리가 주어져 무척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웹크롤링과 관련한 혁신적인 기술을 꾸준히 연구 개발하여 국내 데이터 산업 시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news@kakao.com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찰 '대통령실 앞 집회 허용 불포함' 1심 불복 '항소
[시사뉴스 김미현 기자] 서울경찰청은 31일 대통령 집무실 주변 집회금지가 위법하다고 판단한 1심 판결에 불복해 항소장을 제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앞선 집행정지 신청과 마찬가지로 "대통령 집무실은 집시법 제11조 제3호에서 규정한 대통령 관저에 포함된다고 해석할 수 없다고 결론을 내렸다"고 판시했다. 이날 경찰 관계자는 "1심 재판부는 관저의 사전적 의미에 중점을 둔 것으로 보이는데, 법조계 내에서도 입법 취지 및 연혁적 해석에 중점을 둬야 한다는 의견도 있다"며 "집시법상 '대통령 관저' 범위에 대해 상급법원의 판단을 받아보기 위해 항소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12일 서울행정법원 행정13부(부장판사 박정대)는 참여연대가 서울 용산경찰서를 상대로 낸 옥외집회금지통고처분 취소 소송에서 "피고가 지난해 3월29일 낸 옥외집회금지통고 처분을 취소하라"고 판단했다. 앞서 재판부는 지난해 5월 참여연대가 본안소송과 함께 낸 집행정지 신청을 일부 인용했다. 참여연대는 지난해 5월21일 한·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대통령실이 위치한 서울 용산구 국방부 및 전쟁기념관 앞에서 집회를 진행하겠다고 사전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이 집회를 금지한다고 통고했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