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4.0℃
  • 맑음서울 -4.2℃
  • 구름많음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0.3℃
  • 구름많음울산 2.3℃
  • 구름많음광주 1.6℃
  • 구름많음부산 4.6℃
  • 흐림고창 -0.8℃
  • 흐림제주 5.8℃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0.8℃
  • 흐림강진군 1.9℃
  • 구름많음경주시 1.1℃
  • 구름많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기업단신

안정적 상품가치 확보한 생활숙박시설 '속초자이엘라 더 비치’ 분양

URL복사

 

[시사뉴스 김남규 기자] 코로나 이후 국내여행객 비율이 커지면서 자연 속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비치프런트 입지의 생활숙박시설을 찾는 수요층들이 증가하고 있다. 입지는 물론 호텔급 부대시설을 갖춰 각종 편의가 보장되는 상품이라면 안정적 수익을 보장받을 수 있는 투자처로서 인기가 더욱 높게 나타난다.

 

이 같은 흐름에 따라 ‘속초자이엘라 더 비치’에 쏟아지는 관심도 뜨겁다. 홍보관을 오픈하고 공급을 진행 중인 속초자이엘라 더 비치는 미르플래닝 시행위탁, 자이에스앤디 시공으로 진행되며 등대해수욕장 비치프런트 입지와 동해 파노라마 오션뷰를 품은 프리미엄 생활숙박시설로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인피니티 풀과 루프탑 라운지 등 특 1급 부대시설 도입으로 타 생활숙박시설에 비교되는 뛰어난 숙박서비스(어매니티)까지 제공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물가 상승의 여파로 분양가 상승이 불가피해지는 상황 속에서 2억 원대의 합리적 분양가로 제공되는 상품으로 주목받고 있다”며 “계약금 1천만원, 중도금 전액 무이자 등 계약자들의 초기 자금 부담을 최소화하는 혜택까지 마련되어 있어 분양 열기가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자연환경 및 관광인프라도 인접해 있다. 수심이 얕아 가족단위 방문객의 선호도가 높은 등대해수욕장이 도보권에 자리하며 영랑호수공원, 범바위, 영금정, 등대전망대, 아바이마을, 청초호, 속초해수욕장 등 유명 관광지로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그 외 하나로마트, 속초중앙시장, 이마트, 메가박스, 로데오거리 등 생활인프라 기반도 탄탄하다.

 

수도권에서 1시간대로 이동할 수 있는 교통망도 선점하고 있다. 속초IC에서 6km 거리에 위치한 서울~양양고속도로는 물론 7번 국도, 동해고속도로, 동해대로, 미시령로 등이 인접하며 속초시외버스터미널도 가깝게 자리한다. 2027년 개통 예정된 동서고속철도 KTX 속초역 등 굵직한 교통호재의 수혜도 받을 전망이다.

 

‘속초자이엘라 더 비치’는 속초시에 생활숙박시설 총 400실을 공급하며 호텔의 품격을 느낄 수 있는 고급스러운 객실내부와 인피니티 풀, 루프탑 라운지(예정), 조식 서비스(예정) 등 고객을 위한 맞춤 컨시어지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국내 생활숙박시설 위탁운영 업계 1위인 위탁운영관리 전문회사인 핸디즈가 운영하며, 프리미엄 브랜드인 르컬렉티브가 적용될 예정이다.

 

현재 홈페이지를 통해 관심고객등록 후 홍보관 방문 시 고급와인을 증정하며 주말 방문고객 대상 경품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국내서 세계 7번째 연구·개발된 '소형무장헬기' 양산…'한국산 엑스칼리버'도 개발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국내에서 연구·개발된 소형무장헬기가 2031년까지 총 5조7500억원을 들여 양산된다. 미국의 정밀유도포탄인 '엑스칼리버'를 국내 연구개발로 확보해 '한국산 엑스칼리버' 사업도 추진된다. 방위사업청은 28일 오전 9시30분부터 제147회 방위사업추진위원회(방추위)를 화상으로 개최해 이 같은 내용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추위를 통해 심의·의결된 안건은 총 4건으로 모두 원안 가결됐다. 해당 안건들은 ▲130㎜유도로켓-Ⅱ 체계개발기본계획 ▲155㎜정밀유도포탄 사업추진기본전략 ▲대형공격헬기 2차 사업추진기본전략 수정 및 구매계획 ▲소형무장헬기 최초 양산계획 등이다. 먼저 130㎜유도로켓-II 사업은 접적해역에서 적 해안포 화력 도발과 기습상륙을 시도하는 침투세력에 대응하기 위한 130㎜유도로켓-II 체계를 국내 연구·개발하는 사업이다. 이번 방추위에서는 130㎜유도로켓-II 사업을 업체주관 연구개발로 추진하기 위한 체계개발기본계획을 심의·의결했다. 이번 사업을 통해 133㎜유도로켓(비룡)이 대함무기에 한정됐던 것과 달리 133㎜유도로켓-II 미사일은 대지·대함 무기로 개발돼 그 활용도가 향상될 전망이다. 해당 사업의 기간은 20

정치

더보기
여야 '사회적경제 3법' 상정 합의 불발…민주당, 세제개편안 심의 거부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여야가 30일에도 이른바 '사회적경제 3법' 상정 등을 두고 합의에 다다르지 못하면서 세제 개편안 처리에 난항을 겪고 있다. 세제 개편안 심의는 사회적경제 3법 상정 합의 불발에 반발한 더불어민주당 측이 불참한 가운데 가까스로 시작됐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조세소위원회 회의를 열고 조세특례제한법(조특법) 개정안을 비롯한 세제 개편안을 심사할 예정이었으나, 1시간40여분 뒤인 오전 11시39분께에 개의했다. 여야 기재위원들은 앞서 국회 본관 기재위 소회의실에서 합의문 작성과 관련해 논의를 이어가고 있었다. 합의문에는 예산안 및 예산부수법안 처리 이후에 사회적경제 3법을 경제재정소위원회에 상정하는 내용 등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합의문에 서명해야 할 국민의힘 소속 박대출 기재위원장이 모습을 드러내지 않으면서 합의가 파기됐다는 게 민주당 측 설명이다. 민주당 기재위 간사인 신동근 의원은 "예산안 처리 후 상정하겠다고 합의했고, 마지막에 부수적인 내용들이 있었지만 서로 잘 조절해서 합의문까지 만들었다"며 "국민의힘 내부에서 합의가 안 됐거나 반발이 있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자세한 설명 없이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남들에게 훈계하고 지적질 그만하고 너나 잘 하세요”
지난주 토요일 고교동기와 동기부부 60여명이 버스 2대를 빌려 한탄강 주상절리와 고석정 일대 야유회를 다녀왔다. 지난 몇 년간 코로나 팬데믹 등으로 인해 야외활동에 제약을 받다가 코로나 엔데믹시대로 접어들면서 고교 동기들이 단체여행길에 나선 것이다. 고교졸업 47년만에 보는 동기들도 있으니 얼굴은 어렴풋이 알아도 이름은 어사무사했다. 그래서 여행을 준비한 집행부는 여행 참가자 한사람 한사람의 가슴에 부착할 명찰을 정성스레 만들어왔고, 여행 일정이 끝날 때까지 모두들 그 명찰을 가슴에 달고 여행을 다녔다. 명찰에는 고교 3학년 당시 반과 이름이 표시되어 있었다. ‘3-0 반(班) 000’. 이렇게 표시된 명찰을 가슴에 달고 고교 재학 시 불렀던 응원가며 교가를 부르니 마주치는 관광객들이 관객이 되어 “어느 학교냐?” “60넘은 노인네들이 수학여행 왔나보다” “우리도 저렇게 한번 여행오자”라며 관심을 보였고 뿌듯한 마음으로 여행을 마치고 마지막 코스인 저녁 식사장소에 도착했다. 이때 버스에서 사회를 봤던 오지랖 넓은 한 친구가 집행부를 도와준다며 명찰을 걷기 시작했다. 왜냐면 그 명찰은 다음 모임에서도 유용하게 재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었다. 그는 식사하는 테이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