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12.03 (토)

  • 구름조금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7.7℃
  • 구름조금서울 2.7℃
  • 대전 4.0℃
  • 구름조금대구 7.3℃
  • 구름많음울산 9.1℃
  • 흐림광주 5.9℃
  • 흐림부산 8.5℃
  • 흐림고창 7.0℃
  • 제주 11.2℃
  • 구름많음강화 5.6℃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8.7℃
  • 흐림강진군 7.3℃
  • 구름조금경주시 12.4℃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정치

서병수 "전국위 소집안한다...권성동 원내대표 사퇴가 분란해결 쉬운방법"

URL복사

전국위 소집방법 "의장  소집이외에도 최고위, 위원 1/4 이상 요청시 가능"

 

[시사뉴스 김철우 기자] 1일 열린 국민의힘 의원총회에서 '비상대책위 구성을 의결'하며 전국위원회 의장 서병수 의원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현행 국민의힘 당헌당규상 비대위 임명권은 당대표에게 있으나, 이준석 당대표의 당원 자격정지와 권성동 직무대행이 사퇴하며 법적 분쟁에 휘말릴 가능성이 열려있는 것. 유일한 방법은 전국위를 통한 당헌ㆍ당규 개정에 있는 것을 알려졌다.

 

그럼에도 전국위 의장을 맡고 있는 서 의원은 "전국위 소집하지 않겠다" 밝힌 것으로 당일 뉴시스가 보도했다.

해당 언론과 통화한 서 의원이 "나는 생각이 다르기 때문에 (전국위를) 스스로 소집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차라리 권성동 원내대표가 책임지고 그만두고, 새 원내대표가 전국위를 열고 최고위원을 보강해 선출하면 비대위와 마찬가지의 새 지도부가 구성되는 것 아닌가. 그게 분란이 없고 쉬운 방법"이라고 주장했다는 것.

 

이어 서 의원은 "상임전국위와 전국위 소집 방법은 의장이 소집하는 방법과 최고위원회의 의결을 거치는 방법, 상임전국위 재적 위원의 4분의1 이상이 요청할 때 세 가지가 있다"며 덧붙이며 "상임전국위가 적법하게 열려 현재 당 상황을 '비상'으로 규정할 경우 비대위 의결이 가능해지는 당헌 개정에도 나서겠다" 밝혔다.

 

앞서 국민의힘은 같은 날 오후 의원총회에서 참석 89명 중 88명 동의로 '최고위원들의 사퇴로 당이 비상상황'이라는 총의를 모았다. 직무대행을 사퇴한 권성동 원내대표 또한 모두발언을 통해 "현재의 혼란을 극복할 수 있는 현실적 방법은 비대위 전환이라는 다수 목소리를 들었다"며 비대위 구성에 힘을 실었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윤 대통령 "불법·범죄 쟁의엔 끝까지 법적책임"…필요시 주말 관계장관 회의 소집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일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사태와 관련해 "불법과 범죄 기반으로 하는 쟁의행위에는 끝까지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대통령실은 필요한 경우 주말에 관계장관 회의도 소집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대통령실에서 진행된 참모회의에서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현장에서 벌어진 '쇠구슬 무장', 공장 진출입로 차단', '미참여 종사자 불이익 협박' 등에 대한 보고를 받으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김은혜 홍보수석이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에서 전했다. 윤 대통령은 또 (집단운송거부) 명분은 안전운임제이나 다른 동료들의 대형 안전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폭력이 발생하는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김 수석은 "정부는 화물 집단운송거부에서 수반되는 불법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단호하게 대처할 것임을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불법에는 예외 없이 민·형사상 책임을 묻겠다는 방침이 확고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어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부처와 협업해 가용한 모든 대안을 찾겠다"며 "주말에 상황 예의주시하고 만반의 상황에 대비, 필요에 따라 윤 대통령은 관계장관회의를 소집해 피해 상황을 보고 받고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필요시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리더가 독재를 하게 되는 두가지 이유
리더. 국어사전에 따르면 리더란 조직이나 단체에서 전체를 이끌어가는 위치에 있는 사람이라고 기술되어 있다. 지식백과사전에 보면 어떤 조직이나 단체 등에서 목표의 달성이나 방향에 따라 이끌어 가는 중심적인 위치에 있는 사람, 그 외의 구성원에 대해서 결정의 책임을 지고 또한 집단과 외부와의 조정 기능의 역할도 하고 있는 사람이라고 되어 있다. 공식적인 집단에서는 구성원에 대해 장(長)으로서의 직무나 권한, 책임이 할당되어 있으므로 장이 즉 리더가 된다(공식적 리더). 그러나 비공식적인 집단의 경우는 사회제도적인 구속이 아니라 상황, 크기, 각 구성원의 능력 등에 따라 어떤 특정의 인간이 리더가 된다(비공식적 리더). 이렇듯 조직이 큰 사회든 적은 사회든. 공식적 집단이든 비공식 집단이든 리더는 항상 존재한다. 가정에는 가장이 있고, 학교에는 교장이 있고, 회사에는 팀장, 사장이 있고, 정당에는 대표가 있고, 정부에는 장관, 대통령(수상)이 있다. 그런데 리더 중에는 구성원들과의 소통, 적절한 권력분립 등으로 조직을 유연하게 이끌어가는 리더도 있지만 리더라는 권한을 가지고 독재를 하는 경우도 있다. 독재란 ‘홀로(獨) 재단(裁)하는 것’ 즉, 특정한 개인, 단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