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7.08 (금)

  • 흐림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30.9℃
  • 흐림서울 27.0℃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8.7℃
  • 구름많음울산 27.4℃
  • 구름많음광주 26.1℃
  • 구름많음부산 26.6℃
  • 구름조금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28.7℃
  • 구름조금강화 24.3℃
  • 구름많음보은 25.5℃
  • 구름많음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7.2℃
  • 구름많음경주시 27.0℃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PR Newswire

2022 아트 바젤 홍콩, 대규모 Tezos NFT 전시회 개최

URL복사

- 에너지 효율적인 블록체인 Tezos, 최고의 전시회인 2022 아트 바젤 홍콩(Art Basel Hong Kong)에서 NFT 예술계의 떠오르는 아티스트와 유명한 현대 아티스트의 작품 선보여

- 2022년 5월 27~29일 아트 바젤 홍콩에서 선보일 'NFTs + The Ever-Evolving World of Art' 전시회, 제너러티브 아트에 초점 맞춰 디지털 현대 예술의 다음 개척지 소개

- 체험형 전시 공간은 선도적인 제너러티브 아트 플랫폼인 FXhash와 협력을 통해 디자인된 쇼케이스를 선보일 예정, 방문객들은 최초의 체험형NFT 갤러리 경험을 통해 참여 아티스트의 고유 제너러티브 작품 NFT 받게 될 것

(싱가포르 2022년 5월 24일 PRNewswire=모던뉴스) 에너지 효율적인 공공 블록체인Tezos(www.tezos.com)를 기반으로 한 전시회가 열리는 아트 바젤 홍콩(Art Basel Hong Kong)[https://artbasel.com/hong-kong ]에서 대체불가토큰(NFT)과 제너러티브 아트가 파문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5월 27~29일에 아트 바젤 홍콩에서 열리는 최초의 Tezos 전시회인 'NFTs + The Ever-Evolving World of Art'에서는 독특한 스타일과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전 세계 20명 이상의 현대 제너러티브 디지털 아티스트의 작품을 선보이며, 예술 매체로서 NFT의 다양성, 강점 및 잠재력을 효과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홍콩 컨벤션전시센터 1A홀 250㎡ 규모의 전용 전시공간에서 열리는 'NFTs + The Ever-Evolving World of Art'는 브루나이, 중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및 한국 전역에서 모인 제너러티브 및 NFT 아티스트의 수많은 프로젝션 작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전시회에는 북미와 유럽, 특히 불가리아, 캐나다, 프랑스, 폴란드, 세르비아, 스위스, 미국 아티스트의 대표 작품도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참여 아티스트로는 필리핀의 유명 화가이자 경계영역 아티스트로서 환경 내부와 환경에 대항해 인간의 미시적 우주와 거시적 우주 사이의 상호 작용을 반영하는 작가인 Bjorn Calleja[https://alterhen.art/artist/bjorn-calleja/ ], 수상 경력이 있는 싱가포르 아티스트로 중국 전통수묵화와 현대의 새로운 매체를 융합한 작품을 선보이는 Yeo Shih Yun[https://www.shihyunyeo.com/ ]를 비롯해 세계 최대의 경매 회사 중 하나인 China Guardian에서 경매에 부쳐진 최초의 NFT 작품을 제작한 중국의 Song Ting[https://twitter.com/Song11Ting ], 그리고 프랑스계 캐나다인 아티스트로 픽셀화된 형태와 형상을 특징으로 하며, 휘트니 미술관(미국), 빅토리아 앤드 앨버트 박물관(영국), 퐁피두 센터(프랑스)와 같은 유명 기관에서 작품을 전시한 경력이 있는 Nicolas Sassoon [https://www.nicolassassoon.com/ ] 등이 있다.

이 공간에는 Nicolas Sassoon[https://www.nicolassassoon.com/ ] (프랑스), Qingnan Tan (Random Combo)[https://twitter.com/comborandom ] (중국), 임채석(CS LIM)[https://twitter.com/cslim_aiart ] (한국), Lionel Radisson (makio135)[https://twitter.com/makio135 ] (프랑스), Yazid Azahari[https://yazidazahari.com/ ] (브루나이), Munira Hamzah (Mumu the stan)[https://www.instagram.com/mumu_thestan/?hl=en ] (말레이시아), Iskra Velitchkova[https://twitter.com/pointline_ ] (불가리아), Michael Zancan[https://twitter.com/zancan ] (프랑스), Sarah Ridgley[https://twitter.com/sarah_ridgley ] (미국), Aleksandra Jovanic[https://twitter.com/alexis_o_O ] (세르비아), 박세진 (08AM)[https://twitter.com/08AM ] (한국), Fan Yi Wen (Reva)[https://twitter.com/Reva_fyw ] (중국), Matt DesLauriers[https://twitter.com/mattdesl ] (캐나다), Wieslaw Borkowski (baiwei)[https://www.twitter.com/baiweiart ] (폴란드)와 같은 전 세계 아티스트의 유명 작품도 전시될 예정이다.

전체 전시회에는 Tezos의 선도적인 제너러티브 아트 NFT 마켓플레이스인 FXhash[https://www.fxhash.xyz/ ]와의 협력을 통해 제작한 최초의 체험형 설치물도 포함된다. 이 공간을 방문하는 사람들은 설치물과 소통하고, 참여 작가 시리즈 중 하나의 1/1 제너러티브 작품 NFT를 라이브 민트(Live-mint)하는 경험을 할 수 있다. 라이브 민트를 하는 순간 작품은 설치물에 상영되고, 방문자의 NFT 지갑에 선물로도 전송된다. 제너러티브 방식 체험을 위해 설계된 이 설치물은 작품이 생성되고 선물로 보내질 때 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되며, 벽에 전시된 작품은 새로운 연출로 채워지거나, 세계적인 작가들이 만든 고유 1/1 NFT로 채워진다. 이 체험형 제너러티브 아트 설치물에는 Yazid Azahari[https://twitter.com/Yazid ], Sarah Ridgley[https://twitter.com/sarah_ridgley ], Marcelo Soria-Rodriguez[https://twitter.com/msoriaro ], Ryan Bell[https://twitter.com/iRyanBell ], Jinyao Lin[https://twitter.com/jinyaolin ], Aluan Wang[https://twitter.com/IOivm ], Max Oshima (Lunarean)[https://twitter.com/lunarean?lang=en ] 및 Aleksandra Jovanic[https://twitter.com/alexis_o_O ]이 참여한다. 제너러티브 예술 작품은 '인간'과 '기계' 사이의 협력적 노력으로 간주된다. 아티스트는 독립적으로 작품을 제작할 수 있는 알고리즘을 만들고, 이러한 알고리즘이 사용자의 입력에 의해 일단 작동되면, 아티스트의 알고리즘 비전을 기반으로 고유한 작품이 생성된다.

체험형 설치물은 참여하는 제너러티브 아티스트의 작품 5,000-8,000판을 생성 및 선물할 것으로 예상된다. 상호작용을 위해, 방문자가 이 전시 공간에서 QR 코드를 스캔해서 새로운 예술작품의 라이브 민팅을 하면, 해당 작품이 전시회에 상영된다. 이 모든 과정은 실시간으로 진행되며, 관객이 직접 참여하고 자신만의 독창적인 작품을 공동으로 생성할 기회를 제공한다. 이들 작품은 Tezos 블록체인에서 NFT로 발행되며, Tezos의 브라우저 기반 Kukai(https://kukai.app/) 지갑을 통해 액세스할 수 있다. 사용자는 자신의 소셜미디어 계정에 대한 직접 확인 로그인을 통해 민팅 시점에 자동으로 지갑을 발급받게 된다.

싱가포르의 비주얼 아티스트인 Yeo Shih Yun은 다가오는 전시회에 대해 "예술계의 역사를 통틀어, 예술을 구성하는 것에 대한 정의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진화를 거듭했다"라며, "NFT가 아트 바젤의 또 다른 에디션으로의 나아가는 것은 암호화폐 집단과 소셜미디어를 넘어, 전 세계 아티스트와 수집가가 NFT의 가치를 인정하는 한편, 이 매체의 합법성이 확대되고 있다는 증거"라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나와 같은 아티스트에게 NFT는 이 기술과 전 세계의 창의력을 강화해 줄 수 있는 역량을 가진 수백만 명의 크리에이터 커뮤니티와 연결할 수 있게 해 주는 동시에, 내 기술을 발전시킬 수 있는 귀중한 플랫폼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Yeo Shih Yun은 중국의 전통 수묵화를 뉴미디어와 퍼포먼스 아트로 재해석한 것으로 잘 알려진 싱가포르의 현대 아티스트다. 현재까지 그녀의 작품은 싱가포르 최초의 현대 비주얼 아트 전용 미술관인 싱가포르 아트 뮤지엄으로부터 2011년에 작품 의뢰를 받은 것을 포함해 국내외에서 폭넓은 찬사를 받았다. Shih Yun의 그림 'Conversations with Trees'는 Sovereign Asian Art Prize의 최종 후보 중 하나에 올랐으며, 2012년에는 Sovereign Asian Art Prize People's Choice Award를 수상했고, 이후 Christie's Asia에서 최종 경매됐다. 또한, Shih Yun는 1999년과 2007년에 UOB Painting of the Year Competition(추상 부문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전체 미술 분야를 살펴보면, 여러 지역 중에서 판매가 가장 증가한 지역은 아시아 지역이다. 이 지역은 총 31% 성장[https://artbasel.com/about/initiatives/the-art-market ]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증가세에 가장 큰 역할을 한 나라는 홍콩특별행정구, 싱가포르, 일본이었다. 비록 미국 바이어들이 여전히 2021년 매출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긴 했지만, 아시아 수집가들은 전 세계 입찰액의 3분의 1을 차지했으며, 500만 달러 이상의 입찰 또는 구매의 거의 절반(46%)에 달했다. 이러한 트렌드는 NFT 공간에서 잘 반영된다. 현재 NFT에 가장 관심이 많은 5개 국가 중 4개국[https://nfthours.com/on-google-asia-pacific-leads-the-world-in-nft-searches/ ]이 아시아 대륙에 있으며, 중앙아시아와 동남아시아는 220억 달러 규모의 글로벌 NFT 산업에서 35%[https://www.asiafinancial.com/asia-becomes-the-epicentre-of-the-global-nfts-craze ]를 차지한다. 아시아 대륙에 NFT에 대한 흥분이 집중된 가운데, 이번 전시회는 NFT 아트의 놀라운 부상과 이것이 기존 미술계에 가져올 잠재력을 기념하고자 한다. 특히 이번 전시는 예술과 기술의 교차점에 있는 예술의 한 범주인 제너러티브 아트를 집중 조명한다.

이 전시회에 대해 TZ APAC의 마케팅 및 운영 책임자 Katherine Ng은 "세계 최고의 현대 예술 박람회로서, 오늘날의 예술 현장에서 예술계가 혁신의 정신을 모으고 이를 기념하는 모습을 볼 수 있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세계 최고의 디지털 아트 인재들의 작품을 전시할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Tezos 생태계에 대한 명성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NFT는 이러한 크리에이터들이 새로운 청중에게 다가가고, 기술을 연마하며, 온라인 포럼에서 자신의 이름을 알릴 전례 없는 기회"라면서 "이는 미술계의 접근성에 대한 규칙을 새롭게 쓰는 것과도 같다"고 말했다.

Tezos의 체험 공간에는 라이브 민팅 인터랙티브 전시 외에도 'Genius Bar' 스타일 셋업을 통해 아티스트, 갤러리스트 및 큐레이터가 Tezos 생태계 팀으로부터 NFT에 대한 더 많은 것을 직접 배울 자리도 마련했다.

Katherine은 "올해의 주제인 'NFT + Ever-Evolving World of Art'에 맞춰, 매체로써 NFT와 그 무한함을 보여주는 혁신적인 작품을 선보이고, 디지털 시대에 오늘날의 예술계의 범위와 규모를 재정의함으로써 아티스트들을 지원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현대 예술, 기술 및 크리에이터 경제의 세계가 지속해서 융합됨에 따라, 기존 포럼은 이 새로운 디지털 인재를 인정해야 할 때가 왔다"고 말했다.

에너지 효율적인 설계와 낮은 거래 수수료를 갖춘 Tezos 생태계는 Web3에서 입지를 넓히고자 하는 최첨단 브랜드를 포함해 전 세계의 NFT 아티스트, 수집가 및 빌더의 강력한 기반을 구축했다. 여기에는 포뮬러 1 레이싱 팀인 Red Bull Honda Racing과 McLaren Racing, 그리고 거대 은행인 Societe Generale, 게임 대기업 Ubisoft, 미국 패션 브랜드 GAP 등이 포함된다.

2022 아트 바젤 홍콩에는 130개의 국내외 전시업체가 참여한다. 행사에 직접 참석하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미술관은 전용 온라인 전시실(Online Viewing Rooms)에서 '아트 바젤 라이브: 홍콩'의 일환으로 전시 작품을 온라인으로도 선보일 예정이다. 'NFTs and the Ever-Evolving World of Art'는 2022년 5월 24~30일에 초청자에 한해 공개되며, 일반 대중은 2022년 5월 27~29일에 홍콩 완차이에 있는 홍콩 컨벤션전시센터에서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 https://artbasel.com/hong-kong/at-the-show를 참조한다.

싱가포르의 비주얼 아티스트 Yeo Shih Yun과 TZ APAC 마케팅 및 운영 책임자 Katherine Ng은 모두 인터뷰에 응할 수 있다.

Tezos 소개

Tezos는 디지털로 연결된 세상에서 가치의 유지 및 교환에 대한 의미를 새롭게 정의하는 스마트머니이다. 검증된 추적 기록과 함께 자체 업그레이드가 가능하고, 에너지 효율적인 지분 증명 블록체인인 Tezos는 오늘날 네트워크 중단 없이 미래의 혁신을 원활하게 채택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 tezos.com을 참조한다.

TZ APAC 소개

TZ APAC Pte. Ltd.("TZ APAC")는 Tezos 생태계를 지원하는 아시아 기반의 블록체인 채택 기업이다. 회사는 Tezos 생태계 내의 블록체인 전문가 및 기타 이해관계자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상향식 접근 방식으로 기업 및 크리에이터를 위한 부가가치 블록체인 변환 전략을 설계한다. TZ APAC은 Tezos 재단의 지원을 받고 있으며, 본사는 싱가포르에 있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 tzapac.com을 참조한다.

FXhash 소개

FXhash는 아티스트가 Tezos 블록체인에 저장된 제너러티브 토큰(Generative Token)을 발행할 수 있는 개방형 플랫폼이다. 제너러티브 토큰은 무작위 출력을 생성하도록 설계된 프로그램이다. (아티스트의 결정을 통해) 제너러티브 토큰이 활성화되면, Tezos 지갑을 가진 사람은 누구나 제너러티브 토큰의 고유한 반복(iteration)을 발행할 수 있다. 각 반복은 Tezos 블록체인에 NFT로 저장되는 고유 조각을 생성한다. NFT는 FA2를 준수하므로, Tezos 생태계의 모든 곳에서 다른 NFT처럼 이를 교환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 www.fxhash.xyz를 참조한다.

아트 바젤(Art Basel) 소개

바젤 출신의 갤러리스트들이 1970년에 설립한 아트 바젤은 오늘날 바젤, 마이애미 비치, 홍콩에 위치한 모던 및 현대 미술을 위한 세계 최고의 미술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각 전시회는 개최 도시와 지역에 의해 고유하게 정의되며, 참여 갤러리, 전시된 예술 작품 및 각 에디션에 대해 지역 기관과의 협력으로 제작된 병렬 프로그램 콘텐츠 등을 반영해 개최된다. 아트 바젤은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과 아트 바젤 및 UBS Global Art Market Report, Intersections: Art Basel Podcast, BMW Art Journey와 같은 여러 새로운 이니셔티브를 통해 단순한 아트 페어를 넘어 확장되고 있다. 아트 바젤의 글로벌 미디어 파트너는 파이낸셜타임스(The Financial Times)다. 더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 www.artbasel.com을 참조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윤 정부 '재정운용전략 방향' 논의…임기 내 국가채무 50%대 중반 관리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윤석열 정부가 지난 5년간 확장적 재정 정책으로 1100조원에 육박하는 등 가파르게 상승한 국가채무 증가 속도에 제동을 건다. 엄격한 기준의 재정준칙을 법제화하고, 강력한 지출효율화로 재정건전성을 확보해 임기 내 국가채무비율을 55~56% 수준으로 관리하기로 했다. 문재인 정부의 확장재정 기조에서 벗어나 재정의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한 긴축재정으로 재정운용 전략을 수정하면서도 국정과제 이행에 필요한 209조원의 재정 실탄은 차질 없이 반영한다는 계획이다. 정부는 7일 충북 청주시 충북대학교에서 윤석열 대통령 주재로 '2022년 국가재정전략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국가재정운용방향을 논의했다. 국가재정전략회의는 국가의 재정 현안을 논의하는 정부 최고위급 연례 회의체다. 이날 회의에는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비롯한 국무위원과 여당 주요인사, 민간전문가 등이 참석, 새 정부 5년간 국정운영 틀과 이를 뒷받침하는 재정전략의 큰 그림을 그렸다. ◆국가채무 1100조 육박, 재정전건성 우려…임기 중 국가채무비율 55~56% 관리 정부는 민간 주도의 경제 재도약을 뒷받침하고, 재정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하는 것으로 재정운용방향을 설

정치

더보기
8일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 발리서 개최…북핵 등 협력 논의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한미일 3국 외교장관 회담이 8일(현지 시간)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진행된다.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 회의 계기에 진행되는 것으로 한중 차원 회담 가능성도 높이 점쳐지고 있다. 안은주 외교부 부대변인은 7일 정례브리핑에서 "박진 장관은 G20 외교장관 회의 참석 계기에 8일 오후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대신과 한미일 회담을 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회담에서 3국 장관은 지난주 개최된 한미일 정상회의 결과를 토대로 북한 문제를 포함한 지역, 글로벌 도전 과제에 대한 3국 간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했다. 앞서 한미일은 6월29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나토 정상회의 계기에 3자 정상회담을 진행했다. 핵심 의제는 '북핵'으로 안보 협력을 통한 대북 견제, 압박에 공감이 이뤄졌다는 평가가 있다. 이번 3국 외교장관 회담에서도 주요 화두 중 하나는 북핵이 될 전망이다. 이외 우크라이나 사태와 인도·태평양 정세 관련 내용이 오르내릴 가능성이 있다는 시선이 적지 않다. 한일 양자 차원의 외교장관 회담 성사 가능성은 비교적 낮은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다만 다양한 접촉 과정에서 한일 현안 관련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국제로타리 3750지구 평택목련로타리클럽, 평택팽성노인복지관 후원품 전달
[시사뉴스 서태호 기자] 평택복지재단 산하 팽성노인복지관(관장 이원형)은 7월 7일(목)에 국제로타리 3750지구 평택목련로타리클럽(회장 신지은)으로부터 지역사회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위한 선풍기‧쌀‧생필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에 전달된 물품은 선풍기, 쌀, 생필품으로 평택목련로타리클럽 회원들의 정성을 담아 팽성읍 취약계층 어르신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전달되었다. 국제로타리 3750지구 평택목련로타리클럽 신지은 회장은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팽성읍 어르신들을 위해 회원들과 마음을 모아 준비하게 되었다. 코로나로 모두 힘든 시기이지만 어르신들의 생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평택팽성노인복지관 이원형 관장은 “2022-23년 '상상하라 로타리'라는 테마와 같이 평택목련로타리클럽과 평택팽성노인복지관이 올해 좋은 일을 함께 할 수 있기를 상상해봅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평택목련로타리클럽은 지난 2001년 회원 37명이 뜻을 모아 창립했다, 그동안 지역사회에서 노숙자 및 독거노인 무료급식봉사, 독거노인 생필품 및 성금 전달, 경로잔치, 노인 야유회, 수술비 지원 자선 바자회, 소년소녀가장 돕기 생필품 전달, 동방아동재활원 간식

문화

더보기
몽촌토성서 '삼국시대 목제 쟁기' 첫 출토...고대 농업기술사 연구 새 전기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한성백제 유적인 몽촌토성에서 고구려 것으로 추정되는 목제(木製) 쟁기가 나왔다. 삼국시대 목제 쟁기가 출토된 것은 국내 최초로, 1,500여 년이 지난 현재까지 쟁기 형태를 완전하게 갖추고 있어 매우 드문 사례로 주목된다. 이번에 출토된 쟁기는 술과 날부분, 손잡이로 이뤄진 일반적인 쟁기 구조에 ‘비녀'와 '분살'이 더해진 독특한 형태로, 중국‧일본 등 동아시아 쟁기에선 볼 수 없는 우리나라만의 형태로 확인된다. 목제 쟁기의 실물자료가 최초로 확보됨으로써 기존에 철제(鐵製)보습 위주의 한정된 연구에서 나아가 고대 농경사회를 유추할 수 있는 농업기술사 연구에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성백제박물관(관장 유병하)은 사적이자 백제 한성기 왕성인 몽촌토성(夢村土城, 사적 제297호)에 대한 발굴조사 중간결과를 이와 같이 발표했다. 한성백제박물관은 문화재청의 허가를 받아 2014년부터 몽촌토성에 대한 중장기 발굴조사계획을 수립하고 연차 발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그동안 조사에서 삼국시대 대형 포장도로와 집수지(集水池)·건물지·집자리와 같은 중요 시설들을 확인했다. 집수지는 2018년 유구 보호시설을 설치하고 2020년부터 본격적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모두 욕심 버리고 기본(초심)으로 돌아가자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지난 3월 9일 20대 대통령을 뽑는 대통령선거와 6월 1일 시도지사 시장 군수 구청장 등 지자체장과 지방의회의원들을 뽑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가 끝난 지 한 달이 지났다. 대선에서나 지선에서나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나 후보자들은 여야 어느 누구하나 없이 국민을 위해 자기 한 몸 다 바치겠다며 당선만 시켜달라고 애원하며 뛰어다녔다. 원래 선거철만 되면 공약(公約)을 남발하니 크게 믿지도 않았지만 이번 선거에서는 워낙 관심이 집중되고 문재인 정부를 심판하는 성격이 강해 정말 당선만 되면 간이고 쓸개고 다 내어주고 나라를 위해 국민을 위해, 지역 구민을 위해 멸사봉공(滅私奉公) 할 줄 알았다. 그런데 웬 걸. ‘혹시나가 역시나’였다. 선거 끝난 지 한 달도 안 되어서 선거에 이긴 여당이나, 패배한 야당이나 자기 자리와 영역 찾기, 자기 존재감 과시, 권력다툼에 혈안이 되어 미증유의 퍼팩트 스톰(인플레이션 고금리 등이 겹쳐 경제상황이 최악이 되는 것) 위기 앞에 고통 받고 있는 국민들은 안중에도 없다. 여기저기서 “여당 당신들 이러라고 뽑은 줄 알아요?”라는 비난의 목소리가 터져 나온다. 이런 여론을 반영하듯 윤석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