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6.27 (월)

  • 흐림동두천 26.4℃
  • 흐림강릉 28.9℃
  • 흐림서울 28.0℃
  • 흐림대전 30.2℃
  • 흐림대구 30.0℃
  • 구름많음울산 26.7℃
  • 구름많음광주 28.4℃
  • 부산 23.3℃
  • 흐림고창 28.4℃
  • 흐림제주 31.7℃
  • 흐림강화 26.8℃
  • 흐림보은 27.6℃
  • 흐림금산 28.3℃
  • 흐림강진군 28.1℃
  • 구름많음경주시 27.2℃
  • 흐림거제 24.6℃
기상청 제공

정치

[한미정상회담]삼성공장 찾은 바이든…윤석열 대통령, 이재용 부회장과 함께 시찰

URL복사

오산기지서 평택 삼성반도체 공장 직행
공급망 회복 협력, 기술동맹 의지 확인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한국 방한 첫날인 20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윤석열 대통령,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함께 경기 평택 삼성반도체 공장을 시찰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오산기지에 도착해 박진 외교부 장관과 폴 라캐머라 주한미군사령관 등의 영접을 받은 뒤 리무진 차를 타고 삼성반도체 공장으로 곧장 내달렸다.  

오후 6시5분께 도착, 윤석열 대통령의 영접을 받은 바이든 대통령은 기념촬영을 한 뒤 공장 시찰에 나섰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두 정상의 공장 시찰을 근접 수행했다. 지나 러몬도 상무장관 등 참모진들도 보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윤 대통령과 함께 20여분가량 공장 내부를 둘러봤으며, 취재진이 퇴장한 뒤 윤 대통령, 그리고 서병훈 삼성전자 부사장과 밀착해 5분 가까이 대화를 나눴다. 이 부회장도 1m 정도 떨어져 있었고, 참모들 역시 거리를 두고 기다렸다.

 

두 정상은 출입문으로 천천히 이동하면서 계속 밀착해 대화를 나눴다. 밖으로 나오기 직전에는 바이든 대통령이 윤 대통령 어깨에 손을 올려 보이기도 했다.

양국 정상은 공장 시찰 뒤 공동연설에서 공급망 회복을 위한 긴밀한 협력, 반도체 등 첨단 산업에서의 기술동맹 강화 의지를 확인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국힘, 서해피격 공무원 피살사건 '국정조사' 민주당에 제안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국민의힘은 27일 서해 해양수산부 공무원 피살 사건에 대한 실체적 진실을 밝히기 위해 국회 차원에서 국정조사특별위원회를 설치할 것을 더불어민주당에 제안했다. 국민의힘 해수부 공무원 피격사건 진상조사 TF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야 모두 자체 조사단의 진실규명 목적이 같다면 국회 국정조사 특별위원회를 구성하자"며 "민주당이 하루빨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가능한 모든 자료를 공개하여 그날의 진실을 밝힐 수 있도록 협조하라"고 촉구했다. TF는 "여야 합의로 국회 국정조사 특별위원회를 구성한다면 국회 3분의2 동의가 필요한 대통령 지정기록물 공개도 가능하다"며 "해수부 공무원 피격사건의 진실을 밝히는 데 가장 중요한 것이 당시 청와대 회의 자료다. 국정조사 특위 차원에서는 SI 정보 비공개 열람도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은 진실을 규명하고 모든 자료를 공개하자면서도 국회 차원의 특위를 구성하는 것은 반대하고 있다"며 "이는 진실을 규명하자는 민주당의 주장에 진정성이 없음을 보여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국정조사 필요성에 대해선 "국방부도 해경도 확신하지 못한 월북 판단은 청와대를 거치자마자 불변하는 사실

경제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SNS 역기능 생각해 볼때…SNS에도 언론윤리 있어야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시사뉴스 창간 34주년 잡지발행 저력과 뚝심에 경의 시사뉴스가 창간 34주년을 맞았습니다. 인터넷과 온라인미디어가 판치는 요즘, 고집스럽게도 오프라인(잡지)발행을 이어온 시사뉴스의 저력과 뚝심에 경의를 표합니다. 시사뉴스의 창간 34주년에 즈음하여 과연 요즘처럼 SNS, 1인미디어가 언론의 대세처럼 되어있는 현상이 과연 바람직한가에 대한 생각을 하게 됩니다. 왜냐하면 SNS의 역기능이 너무 심각하기 때문입니다. SNS란 웹(온라인)상에서 친구·선후배·동료 등 인맥 관계를 강화시키고 또 새로운 인맥을 쌓으면서 폭넓은 인간관계를 형성하고 각종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를 말합니다. 흔히 1인미디어라고 하는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유튜브, 밴드, 인스타그램 등이 있고 정치인, 연예인은 물론 일반인들도 SNS를 통해 자기주장이나 의견을 말하거나 정보를 생산, 전달합니다. SNS가 활발하기 전까지는 소위 말하는 조중동 한겨레 경향 등 종이신문과 KBS, MBC 등 지상파의 보도를 통해 뉴스와 정보를 얻었지만 2000년대 들면서 온라인미디어가 발달하고 특히 SNS 홍수시대를 이루면서 대부분의 정보와 뉴스는 SNS를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