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6.11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6℃
  • 맑음강릉 24.5℃
  • 맑음서울 21.4℃
  • 구름조금대전 23.4℃
  • 구름조금대구 22.2℃
  • 울산 20.4℃
  • 구름조금광주 25.2℃
  • 부산 20.8℃
  • 구름조금고창 21.3℃
  • 박무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7.6℃
  • 구름조금보은 20.9℃
  • 구름조금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3.1℃
  • 맑음경주시 21.3℃
  • 맑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경제

[특징주]휴젤, 1분기 영업익 295억원 "분기 최대 실적"…5.92%↑

URL복사

 

[시사뉴스 황수분 기자] 휴젤(145020)은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295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139.3%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분기 기준 사상 최대치다. 매출은 638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54.7% 증가, 순이익은 194억원으로 190.2% 늘었다. 주가는 상승 중이다.

 

12일 휴젤은 이날 오후 1시 10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5.92%(1만1700원) 오른 20만9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휴젤 측은 미용성형 시술에 쓰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와 필러 사업이 국내외에서 고르게 성장하면서 전체 실적을 견인했다고 전했다.

 

국내 시장에선 보툴리눔 톡신 제제 ‘보툴렉스’와 HA필러 ‘더채움’이 각 111%, 46% 성장했다. 보툴렉스는 지난해 시장점유율 50%를 넘어섰다고 설명했다.

해외에선 중국 보툴리눔 톡신 시장에 진입하며 올해 본격적인 매출이 발생했다.

휴젤은 중국을 필두로 글로벌 진출을 꾀하고 있다. 앞서 지난해 6월 보툴리눔 톡신의 유럽 품목허가 신청서(BLA)를 제출한 바 있다. 올해 하반기 판매 허가를 예상하고 있다.

 

또 지난 3월(현지시간) 미국 BLA 제출도 완료했다. 허가까지 통상 약 1년이 소요되는 만큼, 내년 상반기 판매 허가를 획득할 것으로 내다봤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최태원 상의회장, "국세청에 상속세 분납 5→10년" 요청(종합)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단이 국세청에 상속세 분할납부 기간을 현행 5년에서 10년으로 늘려달라고 요청했다. 또 일자리 창출 세정지원 대상을 중견기업까지 확대해줄 것을 건의했다. 김대지 국세청장은 경제 회복을 위해 올해 기업 세무조사를 지난해 수준으로 줄이겠다고 밝혔다. 10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열린 '국세청장-상의 회장단 간담회'에는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을 비롯해 이인용 삼성전자 사장, 공영운 현대자동차 사장, 이형희 SK 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 이방수 LG 사장, 이동우 롯데지주 사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등 대한·서울상의 회장단 14명이 참석했다. 상의 회장단은 '조세법령 명확화', '기업현장의 세제지원 활용애로 개선', '위기기업 지원 및 납세환경 개선' 등 총 3개 분야에 대해 ▲조세법령의 모호성 분쟁소지 개선 ▲사전심사제도 활용애로 개선 ▲상속세 납부애로 개선(연부연납 기간 확대) 등 12개 과제를 국세청에 건의했다. 코로나19 이후 기업 정상화를 위해 올 하반기까지 세무조사를 최대한 축소해 줄 것과 세무조사 사전통지기간 확대, 일자리 창출 세정지원 대상 확대 등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5년 기한인 상속세 분할납부 기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