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6.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3℃
  • 구름조금강릉 26.7℃
  • 맑음서울 21.6℃
  • 구름많음대전 23.6℃
  • 흐림대구 23.9℃
  • 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5.0℃
  • 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21.5℃
  • 박무제주 22.4℃
  • 구름조금강화 22.6℃
  • 흐림보은 20.0℃
  • 구름많음금산 22.2℃
  • 구름많음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3.1℃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사회

962회 로또당첨번호 1등 12명·로또당첨지역 등 이번주 로또는?…로또명당 판매점·배출점·분석까지(종합)

URL복사

 

1등 번호 '1, 18, 28, 31, 34, 43' 보너스 '40'

자동8곳·수동4곳…2등은 73명 5317만원

 

[시사뉴스 황수분 기자] 지난 8일 제962회 동행복권 로또 추첨 결과 '1, 18, 28, 31, 34, 43'이 1등 당첨번호로 결정됐다. 2등 보너스 번호는 '40'이다.

6개 번호를 모두 맞춘 1등 당첨자는 12명이다. 각각 19억4090만6094원을 받는다. 5개 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은 73명으로 당첨금은 5317만5510원이다.

5개 번호를 맞춘 3등 2581명은 각각 150만3996원을 가져간다. 4개 번호를 맞춘 4등 12만6528명은 5만원씩 받는다. 번호 3개를 맞춘 5등 당첨자는 211만9457명으로 5000원씩 가져간다.

자동 선택 1등 배출점은 8곳으로 ▲로또(부산 부산진구 엄광로 25 새학문서점내) ▲장산복권방(부산 해운대구 해운대로81번길 8 야후공인중개사 사무소내) ▲바로전산(경기 광명시 오리로 998-1 101호) ▲행운로또(경기 김포시 약암로 911)이 있다.

또 ▲왕관복권(경기 수원시 권선구 동수원로146번길 192-15 102호) ▲한방복권(경기 파주시 경의로 1100 연세프라자104호) ▲CU 경포하나점(강원 강릉시 해안로 513) ▲한민복권(충남 아산시 영인로96번길 10)이다.

수동 선택 1등 배출점은 4곳이다. 유원상사(대구 달성군 다사읍 세천로6길 1 코리아마트세천점), 서재강변로또(대구 달성군 다사읍 서재로 172), 대박복권(대구 달성군 세천로 113 1층), 광주공항로또(광주 광산구 상무대로 411 1층)다.

 

 

지난 제961회 동행복권 로또 추첨 결과 '11, 20, 29, 31, 33, 42'가 1등 당첨번호로 결정됐다. 2등 보너스 번호는 '43'이다.

6개 번호를 모두 맞춘 1등 당첨자는 9명이다. 각각 25억7523만1209원을 받는다. 5개 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은 73명으로 당첨금은 5291만5710원이다.

5개 번호를 맞춘 3등 2716명은 각각 142만2256원을 가져간다. 4개 번호를 맞춘 4등 13만3764명은 5만원씩 받는다. 번호 3개를 맞춘 5등 당첨자는 219만7136명으로 5000원씩 가져간다.

자동·수동 선택 1등 배출점은 총 9곳으로 ▲명당마트(서울 강서구 양천로 91) ▲현대(서울 도봉구 도봉로110길 74) ▲씨스페이스 정릉3점(서울 성북구 솔샘로6길 66 청수한의원) ▲역곡중앙슈퍼(경기 부천시 부일로 724) ▲희망복권(경기 평택시 평택1로20번길 39 1층 복권방) ▲로또(경기 포천시 죽엽산로196번길 4) ▲금손로또판매점(충남 당진시 서해로 5760 성우볼트 에이동 1층 101호) ▲장관장홍삼부안점(전북 부안군 부안읍 석정로 197) ▲대박로또(경북 영천시 금호로 88 태성맨션) 등이 있다.

 

인터넷 구입 로또 4~5등 당첨자는 추첨일 기준 다음날 오전 6시부터 예치금 계좌로 자동 지급된다.


로또복권은 최고 당첨금액의 제한이 없는 복권이다. 정식 명칭은 ‘온라인 연합복권’이며 우리나라에서는 2002년 12월에 시작됐다.

2018년 12월 2일부터 로또 수탁사업자 업무가 나눔로또에서 동행복권으로 변경됨에 따라 명칭 역시 '동행복권'으로 바뀌었다.


당첨금 지급기한은 지급 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다. 당첨금 지급 마지막 날이 휴일이면 다음 영업일까지 받을 수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최태원 상의회장, "국세청에 상속세 분납 5→10년" 요청(종합)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단이 국세청에 상속세 분할납부 기간을 현행 5년에서 10년으로 늘려달라고 요청했다. 또 일자리 창출 세정지원 대상을 중견기업까지 확대해줄 것을 건의했다. 김대지 국세청장은 경제 회복을 위해 올해 기업 세무조사를 지난해 수준으로 줄이겠다고 밝혔다. 10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열린 '국세청장-상의 회장단 간담회'에는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을 비롯해 이인용 삼성전자 사장, 공영운 현대자동차 사장, 이형희 SK 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 이방수 LG 사장, 이동우 롯데지주 사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등 대한·서울상의 회장단 14명이 참석했다. 상의 회장단은 '조세법령 명확화', '기업현장의 세제지원 활용애로 개선', '위기기업 지원 및 납세환경 개선' 등 총 3개 분야에 대해 ▲조세법령의 모호성 분쟁소지 개선 ▲사전심사제도 활용애로 개선 ▲상속세 납부애로 개선(연부연납 기간 확대) 등 12개 과제를 국세청에 건의했다. 코로나19 이후 기업 정상화를 위해 올 하반기까지 세무조사를 최대한 축소해 줄 것과 세무조사 사전통지기간 확대, 일자리 창출 세정지원 대상 확대 등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5년 기한인 상속세 분할납부 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유흥식 주교, 한국인 첫 교황청 장관 겸 대주교 임명
"향후 추기경에 서임될 가능성 커" [시사뉴스 김도영 기자] 유흥식(70) 한국천주교 대전교구장이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겸 대주교로 임명됐다고 11일(현지시간) 교황청이 밝혔다. 한국인 성직자가 교황청의 차관보 이상 고위직에 임명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교황청 성직자성은 주교들과 주교회의의 권한을 존중하는 한에서 재속 성직자인 사제들과 부제들의 사목 전반을 심의한다. 이와 관련 주교들에게 적절한 도움을 제공하는 부서다. 성직자들의 생활, 규율, 권리와 의무에 대한 관할권을 가진다. 성직자들의 성화와 사목 직무의 효과적인 수행, 복음 선포와 관련한 성직자의 평생 교육을 장려한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는 "수도자들을 포함한 모든 성직자의 성직자 신분에 관련되는 모든 업무를 다룬다"면서 "성좌에 속한 교회 재산의 운영에 관한 모든 업무를 수행하며, 성직자의 생활비와 사회 보장을 강구하도록 조치한다"고 설명했다. 염수정 안드레아 추기경(서울대교구장)이 성직자성 위원으로 2019년 5월18일 재임명된 바 있다. 유 대주교는 1979년 사제품을 받고, 로마에서 수학했다. 솔뫼 피정의 집 관장, 대전교구 사목국장, 대전가톨릭대학교 총장 등을 역임했다. 2003년 대전교구 부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