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1.27 (금)

  • 흐림동두천 0.2℃
  • 구름많음강릉 6.0℃
  • 흐림서울 4.3℃
  • 흐림대전 5.6℃
  • 흐림대구 8.3℃
  • 흐림울산 9.3℃
  • 연무광주 7.6℃
  • 흐림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4.2℃
  • 흐림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1.8℃
  • 흐림보은 3.0℃
  • 흐림금산 4.3℃
  • 맑음강진군 8.6℃
  • 흐림경주시 7.3℃
  • 흐림거제 7.8℃
기상청 제공

e-biz

스포츠 전문 포털 ‘엔트리(NTRY)’, 스포츠 전문가 분석 커뮤니티 오픈

해설 전문위원과 스포츠 전문기자들의 경기 분석을 제공

URL복사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엔트리(NTRY, 대표이사 황두건)는 스포츠 전문가들의 전문석인 해설과 분석을 제공하는 ‘스포츠 전문가 분석 커뮤니티’를 오픈했다고 27일 밝혔다.

 

엔트리는 KBO리그, K리그, 유럽축구 리그 등 다양한 스포츠를 실시간으로 생중계하고 있는 스포츠 전문 포털이다.

 

NTRY에서 제공하는 ‘스포츠 전문가 분석 커뮤니티’는 앞서 제공하고 있는 스포츠 실시간 Live 중계에 스포츠 전문해설가와 일선 스포츠 전문기자들의 경기 분석을 제공해, 회원들이 전문가들의 분석과 실시간 스포츠 중계를 동시에 열람하면서 스포츠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한, 전문가들의 스포츠 경기 분석을 보면서 회원들간에 실시간으로 경기 내용에 대해 상호 의견을 교류할 수 있는 소통의 장도 제공하고 있어, 스포츠 관람의 재미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포츠 전문가 분석 커뮤니티’는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되었던 KBO 프로야구, K리그, 유럽 축구 리그, 등이 다시 활기를 띄면서 경기장에서 직접 관람하지 못하는 많은 스포츠팬들이 NTRY의 ‘스포츠 전문가 커뮤니티’를 통해 자유롭게 의사소통하며, 스포츠 경기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만들었다.

 

특히, 전문가들의 해설과 분석이 곁들여진 상태에서 실시간 커뮤니티를 통해 회원들간에 이루어지는 경기에 대한 의사소통은 코로나19로 인해 함께 스포츠를 관람하기 힘들어진 현상황에서 온라인으로 함께 모여 경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스포츠를 관람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NTRY는 2015년 오픈 베타를 시작한 스포츠 전문 포털로, 오픈하자마자 수많은 스포츠 게임 유저들 사이에서 유명해진 스포츠 전문 포털 사이트가 되었으며, 그 인기를 계속 이어오고 있다.

 

NTRY는 각종 스포츠 경기에 대한 다양한 데이터를 제공하고, 열람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KBO리그를 포함한 각종 스포츠를 실시간 Live 중계로 관람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스포츠전문 커뮤니티 오픈에 대해 NTRY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문화가 스포츠 중계에도 도입이 되어 온라인으로도 오프라인 못지 않은 스포츠 경기 관람의 묘미를 느낄 수 있도록 만들었다”며, “스포츠 경기에 대한 전문가들의 해설과 분석에다가 관람 회원들의 참여가 더해지면서 한층 더 경기를 보는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스포츠 전문 포털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NTRY는 향후 스포츠 전문 픽스터 유치와 NTRY 대표 채널 개설과 운영을 통해, 스포츠 전문 포털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스포츠 경기의 대표적인 소통의 장으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금감원, 삼성생명 제재심 결론 못내...'기관경고' 확정 땐 삼성생명 신사업 진출 '제동
[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 금융감독원이 26일 삼성생명에 대한 제재심의위원회(제재심)를 밤늦게까지 진행했지만 결론을 내지 못했다. 앞서 지난달 금감원은 삼성생명에 사전통지문을 보내 중징계로 분류되는 '기관경고'를 통보했다. 제재심의위원들은 회의를 모두 마친 뒤 제재 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다. 금감원은 이날 오후 2시부터 삼성생명에 대한 검사결과 조치안을 심의했지만 결론을 내지 못해 내달 3일 다시 회의를 열기로 결정했다. 금감원 측은 "제재심의위원회는 삼성생명 측 관계자들과 검사국의 진술·설명을 충분히 청취하는 등 밤늦게까지 심의를 진행했다"면서도 "시간 관계상 일단 오늘 회의를 종료하고, 심도있는 심의를 위해 12월3일 다시 회의를 속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제재심에서 다뤄진 안건은 공식적으로 공개되지 않았지만 보험업계는 '요양병원 암 보험금 지급 문제'가 이번 제재심의 핵심 안건일 것으로 보고 있다. 금감원은 삼성생명에 대한 종합검사 기간 동안 암 환자 입원비 지급실태 등을 다른 안건들과 함께 살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8년 암 환자의 요양병원 입원이 '암의 직접치료'에 해당하는지를 두고 암 보험 가입자와 삼성생명 등 생명보험사 간의 분쟁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리더의 부재(不在)는 배를 산으로 가게 한다
[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 한밭대총장과 대전시장을 지낸 염홍철 한남대 석좌교수는 대전 소재 일간지인 <중도일보>에 ‘염홍철의 아침단상’이라는 칼럼을 11월 17일 현재 1021회나 연재하고 있다. 주제는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철학 예술 등 참으로 다양하다. 일주일에 다섯 번. 4년여 기간 동안 한 번도 빠짐없이 글을 써 10월 19일 1000회째를 기록하는 날, “기네스북에 올려도 될 것 같다”는 존경의 마음을 담아 답신을 드렸었다. 그가 지난 16일 ‘어떤 조직이 성공할 수 있는가’라는 제목의 칼럼에서 “성과를 내고 생명력 있는 조직에는 반드시 훌륭한 리더가 있다”며 본인의 경험으로 “바람직한 리더십은 ‘겸손’하고, ‘인간적’이고, 이익을 ‘공유’할 줄 아는 배려심이 있어야 하며, ‘유머’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글을 읽고 역시 답신을 드렸다. “요즘의 리더는 조직의 평화(?)를 위해 그저 침묵을 지키는 게 상책(?)이니 조직이 제대로 돌아갈 리가 없다고 생각합니다”라고. 그런데 조직의 평화(?)를 위해 리더가 권한위임이랍시고 조직 구성원들이 하는 일에 침묵하고 방관하고 방조하다가 ‘조직이라는 배가 산으로 가는’ 경험을 염 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