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9.28 (월)

  • 맑음동두천 24.5℃
  • 구름조금강릉 23.8℃
  • 구름조금서울 26.3℃
  • 구름조금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4.0℃
  • 구름많음울산 21.4℃
  • 구름조금광주 24.7℃
  • 구름조금부산 23.2℃
  • 구름많음고창 22.9℃
  • 구름조금제주 22.2℃
  • 구름조금강화 23.8℃
  • 구름조금보은 23.7℃
  • 구름조금금산 24.6℃
  • 맑음강진군 24.5℃
  • 구름조금경주시 22.7℃
  • 맑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사회

로또922회당첨번호-당첨지역 로또판매점? 또 CU서 1등+2등 총 5명..[종합]

URL복사

 

로또922회 당첨번호 추첨(조회) 결과 1등 당첨금 각 약 34억원, 2등 당첨금 각 3840만원

1등 배출점(당첨지역, 당첨판매점, 로또판매점) 총 6곳

2등 당첨판매점은 총 89곳

로또 922회 2등 당첨판매점 중 'CU편의점'서 1등 1명-2등 5명이나 나와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로또 922회 당첨번호와 당첨판매점(배출점, 당첨지역, 로또판매점), 당첨금이 공개됐다.

 

지난 1일 922회 로또 동행복권 추첨, 조회에 따르면 1등 당첨번호는 2, 6, 13, 17, 27, 43이며 2등 보너스 번호는 36이다. 로또922회 당첨번호 6개를 모두 맞춘 1등 당첨자는 총 6명이다. 1등 당첨금은 34억1790만4500원이다. 6명이 각각 34억1790만4500원을 받는다.

 

5개의 로또922회 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당첨자는 총 89명으로 각각 3840만3422원의 당첨금을 가져간다. 5개 로또922회 당첨번호를 맞춘 3등은 총 2876명으로, 각각 118만8423원씩 받게 된다.

 

로또922회 당첨번호 4개를 맞춘 4등 13만6052명은 5만원씩 가져간다. 3개의 로또922회 당첨번호를 맞춘 5등 당첨자는 총 209만7501명이며 각각 5000원씩 받는다.

 

 

동행복권에 따르면 로또922회 1등 당첨판매점(당첨지역, 배출점, 로또판매점)은 자동 선택 3곳, 수동 당첨 3곳 등 총 6곳이다.

 

자동 1등 로또판매점은 3곳이다. 북문복권방(경기 수원시 장안구 영화동 311-12), 장미슈퍼(충남 부여군 부여읍 동남리 739-9번지 부여군청 로터리 부근), CU 구미사곡점(경북 구미시 사곡동 481-5)이다.

 

수동 1등 로또판매점은 3곳으로, 로또판매점(서울 관악구 신림동 1433-131 1층), 복권천국(대구 중구 대봉동 13-17번지), 로또명당인주점(충남 아산시 인주면 신성리 188-8)이다.

 

5개 로또922회 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배출점(당첨판매점, 당첨지역, 로또판매점)은 총 89곳이다. 가로판매대(구)-3(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458), 신영슈퍼(서울 강남구 수서동 708번지 삼익아파트상가101호), 토큰박스(서울 강북구 번1동 446-50번지 KFC앞 가판), 로또카페(서울 강서구 가양동 129-15 1층 6호), 뮤직프라자(서울 관악구 신림동 848), 스파(서울 노원구 상계동 666-3 주공10단지종합상가111), 복권명당(서울 노원구 공릉동 567-5번지), 보성정보통신(서울 동대문구 장안동 464-6번지) 등이다.

 

 

또 5개 로또922회 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로또판매점으로는 세븐로또(서울 동대문구 용두동 40-4번지), 종합가판점(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620-69 청량리역 4번출구 가판점), 서교동가판점(서울 마포구 서교동 374-18번지), CU(오벨리스크점)(서울 서초구 서초동 1327-27), 노다지복권방(서울 성동구 성수동2가 300-75번지 1층 4호), CU(정릉센터점)(서울 성북구 정릉동 1020 101~104호 CU정릉센터점 내), 농심가슈퍼마트(서울 양천구 목동 234-4 1층) 등이 있다.

 

또한 5개 로또922회 당첨번호와 보너스 번호를 맞춘 2등 당첨판매점에는 CU(횡성점)(강원 횡성군 횡성읍 읍하리 115-11), CU(포항오거리점)(경북 포항시 북구 죽도동 42-17번지) 등이 있다.

 

특히 로또922회 당첨판매점 중 CU편의점 1곳에서 1등 1명이 나왔으며 CU편의점 4곳에서도 2등이 4명 당첨돼 네티즌 이목이 쏠렸다. 전에도 CU편의점에서 판매된 로또복권이 자주 당첨됐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美대선 누가 당선되든 韓경제 빨간불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미국 대선 결과와 상관없이 한국 경제계는 긴장 상태를 지속할 것으로 예측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 중 누가 당선되더라도 미국우선주의와 미중분쟁이 지속될 것이 자명해 한국경제에는 적신호가 될 것이라는 것이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오는 29일 두 후보간의 첫 TV토론을 앞두고 미국 공화당과 민주당의 2020년 대통령선거 정강(공약집)을 분석한 결과, 양당이 미국 국내정책에서는 뚜렷한 차이를 보였지만 대외정책에서는 양당 모두 자국우선주의 기조를 보여 미중갈등이 지속될 가능성이 높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8일 밝혔다. 전경련은 무역·통상 관련 미국의 대외정책이 한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큰 만큼, 대선 이후 미국 신(新)정부의 정책 방향과 유사한 관점에서 정부와 경제계의 대비가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전경련에 따르면 민주당과 공화당의 국제무역에 대한 입장은 모두 '미국 이익 우선' 기조 유지로 동일할 전망이다. 무역·통상관련 공약 분석 결과 양당 모두 무역협정의 외연 확대 보다는 미국의 경쟁력과 이익 제고를 최고 가치로 삼고, 지적재산권 보호 강화, 해외부패방지법, 공정 무역 등을 추진하는 방향성이 일치했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지역대학을 살리자는데 오히려 부담을?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본지는 지난 한달간 <코로나19 지역대학을 살리자>라는 기획취재 시리즈를 연재했다. 취재를 위해 17개 대학 총장들을 직접 만나 인터뷰 등을 통해 취재한 바, 예상대로 학령인구 감소 등으로 인한 대학의 위기는 상상 이상으로 심각했다. 여기에 코로나19라는 괴물이 나타나 비대면 수업이라는 쓰나미를 몰고 왔다. 언젠가는 도입해야 할 원격수업 시스템이었지만 미처 준비도 하기 전에 들이닥쳤기 때문에 거의 쓰나미에 버금갔다. 코로나19로 학생들의 등록금 감면요구에 특별장학금을 편성해야 했고 비대면 수업에 들어가는 기자재를 비롯한 시스템구축에 생각지도 않았던 예산집행으로 안 그래도 재정위기에 빠진 대학들을 코너로 몰고 갔다. 대학이 처한 위기는 이번 17개 대학 총장 면담을 통해서도 수 차례 확인되었듯이 학령인구의 급격한 감소다. 앞으로 머지 않은 미래에 대학은 있는데 학생은 없는, 황당한 상황이 벌어질 것은 명약관화(明若觀火)하다. 여기에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기업들의 혁신 경쟁은 날로 치열해지고 기업의 변화에 걸맞은 인재가 절실히 필요한 시점인데 과연 우리나라 대학들은 그러한 인재양성의 경쟁력을 가지고 있느냐 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