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7 (화)

  • 흐림동두천 26.0℃
  • 구름많음강릉 26.9℃
  • 구름많음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26.8℃
  • 구름많음대구 32.0℃
  • 구름많음울산 27.7℃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많음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7.3℃
  • 제주 23.4℃
  • 구름많음강화 24.9℃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6.6℃
  • 구름많음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31.0℃
  • 구름많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유통

"이 시국에 국내여행이라도'...캠핑족 늘면서 관련 용품 매출↑

유통업계, 할인행사 돌입
홈플러스,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20% 할인
신세계백화점, '캠핑이 좋아지는 계절'...한정상품 내놔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코로나 사태로 해외 여행을 갈 수 없게 되자 국내 여행 수요가 늘고 있다. 국내 여행을 가더라도 호텔 숙박을 자제하면서 산에 가거나 캠핑을 즐기려는 이들이 늘었고, 아웃도어 용품 관련 매출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

 

7일 홈플러스에 따르면 3~5월 캠핑 용품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6% 올랐다. 대형마트가 실적이 좋지 않은 걸 감안하면 이례적인 매출 변화다. 이 기간 캠핑 탁자·의자류 매출은 96% 증가했다. 에어베드 43%, 그늘막텐트류 36%, 캠핑조리기구 106%, BBQ 그릴 109%, 버너 90%, 코펠 44% 늘었다.

 

홈플러스는 오는 17일까지 전국 점포와 온라인몰에서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을 연다. 늘어나는 캠핑용품 수요에 맞춰 고객의 장바구니 부담을 줄여주는 한편 수입 물량 지연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었던 중소기업의 매출 회복도 돕는다는 취지다. 캠핑 감성을 한껏 살린 인디언 패턴 디자인을 적용한 상품 등 시그니처 캠핑 용품 20종을 20% 할인 판매한다.

 

신세계백화점도 전 점포에서 이달 11일까지 '캠핑이 좋아지는 계절'을 주제로 행사를 연다. 강남점 캠핑 전문 편집 매장 '홀라인'에선 각종 캠핑 용품을 준비했다. 텐트·매트 같은 기본 도구 이외에도 감각적인 디자인의 담요나 커피 포트 등도 있다. 대표 상품은 테라테이션 원터치 그늘막, 헬리녹스 야전침대, 유니프레임 파이어 그릴 캠핑용 화로대 등이다. 낭만적인 분위기를 선사해줄 발뮤다 랜턴, 삼성 JBL 블루투스 스피커 27만원, 보스오디오 사운드링크 마이크로 블루투스 스피커 등도 준비했다.

 

영등포점에선 다양한 한정 상품이 있다. 블랙야크의 노마드 체어 세트는 20개 한정으로 준비했다. 블랙야크 노마드 피크닉 세트, 트랜스폼 LED 랜턴 각 20개 한정이다. 경기점에서는 나들이 용품을 판매한다. 간단한 먹거리를 담을 수 있는 닥터하우스의 라이젠탈 쿨러백, 로쏘꼬모 크로스 쿨러백 등이다. 숄더백 또는 백팩으로도 사용할 수 있는 로쏘꼬모 에코백도 준비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최근 혼캠핑족, 혼산족 등이 대세로 떠오르면서 다양한 제품을 찾는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앞으로도 고객을 위해 안전한 쇼핑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만전을 기하겠다"고 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칼럼]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백종원 차기대선주자 논란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최근 불거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보면서 제일 먼저 요즘 유행하는 유행가 제목이 떠올랐다. 한 TV방송의 미스터트롯이란 트로트가요 경연대회에서 2위를 하며 요즘 대세 가수로 떠오른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노래다. 제목도 제목이지만 이 노래 가사 중에 “뭐하는데 여기서 뭐하는데 도대체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구절도 요즘 상황을 떠올리게 했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달19일 통합당 초선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차기 대선주자를 논하며 느닷없이 "(대선후보로) 백종원 씨 같은 분은 어때요?"라고 말을 꺼내 논란의 불씨를 지폈다. 김 위원장은 왜 갑자기 백 대표 얘기를 꺼냈을까? 완전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 ‘니가 왜 거기서 나와’였다. 김 위원장이 백 대표를 진짜 통합당 대선주자로 하자는 얘기가 아니었음은 삼척동자도 다 안다. 그런데 정치판에서는, 심지어 언론까지 마치 물 만난 고기처럼 백 대표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이슈화해서 난장판을 만들었다. 정치권과 언론은 아닌 것 다 알면서도 의도적으로 설화(舌禍)만들기에 경쟁하듯 열을 올렸다. 논란이 거세지자 백 대표는 “대선은 꿈 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