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3 (수)

  • 맑음동두천 27.9℃
  • 맑음강릉 28.1℃
  • 연무서울 28.2℃
  • 맑음대전 28.2℃
  • 구름조금대구 30.2℃
  • 맑음울산 27.2℃
  • 구름많음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2.4℃
  • 맑음강화 23.3℃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8.5℃
  • 흐림강진군 23.0℃
  • 구름조금경주시 30.4℃
  • 구름많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e-biz

㈜이도컴퍼니티앤디, 벨기에 임산부·영유아 수면 전문 브랜드 ‘두무(doomoo)’ 국내 런칭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이도컴퍼니티앤디는 벨기에 임산부·영유아 수면 전문 브랜드 ‘두무(doomoo)’를 4월 국내 정식 런칭한다고 밝혔다.
 
‘두무(doomoo)’는 20년 이상의 전통을 가진 벨기에 유명 육아용품 브랜드 ‘Delta Diffusion’에서 수면 전문가들과 협업하여 출시한 임산부·영유아 수면 전문 브랜드이다. 임산부와 영유아의 신체적 특징 및 수면 요소에 관해 다년간 연구한 결과를 도입하여 제작한 기능성 제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임산부 수면 제품의 경우, 배의 중력을 최소한으로 줄여주는 디자인으로 설계된 ‘벨리(Belly)’와 몸의 라인에 맞추어 밀착되는 형태의 ‘슬리피(Sleepy)’ 등 필로우 제품이 대표적이며, 임신 기간 바디 필로우로 사용하다가 출산 후에는 반으로 접어 역류방지 수유쿠션으로 활용 가능한 ‘버디(Buddy)’와 같은 특별한 제품도 만나볼 수 있다. 수유 시 가장 편안한 자세를 잡아주는 역류방지 수유쿠션 ‘소프티(Softy)’도 선보인다.
  
또한 아기들의 체형에 딱 맞게 설계되어 최적의 수면 자세를 잡아주는 수면시트 ‘슈프림 슬리핑 플러스(Supreme Sleeping Plus)’, 엄마의 자궁 속 편안한 느낌을 재현한 스너글 형태의 아기 침대 ‘코쿤(Cocoon)’ 등 다양한 아기 수면 용품도 함께 런칭한다.
 
두무(doomoo)는 이번 런칭을 시작으로, 다양한 수면 특화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두무(doomoo)’의 국내 공식 수입사인 이도컴퍼니 관계자는 ‘단순히 좋은 소재와 디자인을 넘어서, 임산부와 아기 체형을 완벽하게 연구하여 설계한 제품들로 차별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오는 4월 6일 공식 쇼핑몰 몰리즈샵을 통해 런칭되는 두무(doomoo)는, 단품뿐만 아니라 수면 패키지 등 다양한 세트 상품으로도 출시된다. 최대 30% 할인된 런칭 특가 행사로 선보이며, 기간 내 제품을 구매하고 포토 리뷰 작성 시 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커버&이슈

더보기
평가원, 수능 6월 모의평가 점심시간 70분으로...오후 영어, 한국사·탐구 시간 20분씩 순연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한국교육과정평가원(원장 성기선)은 오는 18일 치러질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6월 모의평가에서 점심시간이 당초 50분에서 70분으로 20분간 늘어난다고 발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점심시간 학생들의 밀집도를 떨어뜨리기 위한 조치다.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평가원)은 3일 홈페이지(www.kice.re.kr)에 이 같이 시험기간을 변경한다고 공고했다. 당초 점심시간은 낮 12시10분부터 오후 1시까지 50분간이었으나 낮 12시10분부터 오후 1시20분으로 연장됐다. 이후 3교시 영어, 4교시 한국사/탐구, 5교시 제2외국어 시험시간도 모두 20분씩 순연된다. 마지막 5교시 제2외국어/한문 영역까지 끝내면 오후 6시에 종료된다. 평가원 관계자는 "코로나19 밀집도를 낮추기 위한 조치"라며 "6월 교육청 주관 고1~2학년 전국연합학력평가도 점심시간을 늘렸고, 시도교육청의 요청이 있어 이 같이 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조치에 따라 9월16일 실시되는 9월 모의평가와 12월3일 치러지는 수능도 점심시간이 20분 더 늘어날 가능성이 높아졌다. 수능의 경우 다음달 발표될 시행세부계획에

정치

더보기
김종인 "원구성 되면 종전과 다를 것" vs 이해찬 "서로간 신뢰 중요"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아, 국회 개원에 대한 여야 협치를 당부했다. 김 위원장은 3일 오전 이 대표의 사무실을 찾아 "4년 전에는 내가 이 자리에 앉아있었다. 이번에 찾아오게 되니 기분이 이상하다"며 인사를 나눴다. 김 위원장은 지난 1일 공식 임기를 시작한 상태다. 김 위원장은 "이번 선거로 거대 여당을 만드셨고, 경제 상황도 변화가 심하니 정치권이 옛날 사고로는 할 수 없다. 여야가 나라 발전을 위해 협조할 수 있는 자세를 가져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며 긍정적인 대화로 말문을 열었다. 이 대표도 "특히 방역은 관리가 어느 정도 되는데, 백신이나 치료제 개발이 아직 안돼서 언제까지 갈지 걱정이다. 경제 긴급대책을 세우긴 하지만 그것으로 끝날 일이 아니고, 여야가 합의해서 (해야 하는데) 이번에 극복 못하면 여태껏 해온 게 많이 훼손될 우려가 있다"고 동의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이번에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방역 체제에 있어서는 국제적으로 가장 성공한 사례를 보이고 있지만, 이제 코로나로 인한 경제와 사회 문제를 동시에 취급하지 않으면 안 되는 상황이기 때문에 정부의 재정 역할이 중요하다"고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