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25.3℃
  • 박무서울 22.0℃
  • 흐림대전 21.9℃
  • 흐림대구 24.2℃
  • 흐림울산 23.4℃
  • 박무광주 21.6℃
  • 박무부산 20.8℃
  • 흐림고창 20.6℃
  • 흐림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21.5℃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2.3℃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사회

인터넷에 가전제품 싸게 판매한다는 글을 올려 2억여원 편취한 30대 입건

100여명으로부터 2억여원 편취

[인천=박용근 기자]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에 가전제품을 저렴하게 팔겠다는 글을 올린 후 이를 보고 연락 온 피해자들을 속여 2억여원을 편취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10A(39)씨를(사기)혐의로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3월부터 8월까지 자신의 집에서 새 가전제품을 시세보다 저렴한 가격에 팔겠다는 글을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에 올려 B씨 등 107명으로부터 2억원가량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돈을 받아 일부를 생활비 등으로 쓰고 다른 구매자로부터 받은 거래대금으로 제품을 사서 보내주는 이른바 '돌려막기' 방식으로 범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경찰에서 "거래 대금 일부를 생활비로 쓰다 보니 나중에 감당할 수 없게 됐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커버&이슈

더보기
대웅제약 영업사원 2명 코로나19 확진...경인지점 폐쇄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대웅제약 경인지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제약사 영업사원으로는 최초 사례로 불특정 다수를 만나는 업무 특성상 감염 전파 우려가 커지고 있다. 지난 1일 대웅제약에 따르면 부천시 소사구 의원을 담당하던 영업사원 A씨가 지난 3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후, 같은 지점 소속 밀접접촉자 B씨도 추가 확진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이 확진자가 지역 병원과 약국 등 5곳에 머무른 것으로 파악하고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3일 “현재 방역당국이 조사한 바로는 제약회사 확진자가 병원·약국 등 5곳에 머물렀다”며 “같은 시기에 접촉한 다른 영업사원 11명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대웅제약 경인 지점 직원은 10명 내외인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는 이 중 밀접 접촉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혹시 모를 감염에 대비해 이 지역 전 직원을 지난달 30일부터 자가격리 조치했다. 자가격리 기간은 오는 13일까지다. 현재 부천에 위치한 경인 사무소는 방역 후 폐쇄된 상태다. 이와 관련, 대웅제약 측이 적극적인 대처보다는 입단속에 주력했다는 얘기도 나오고 있다. 이에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