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0.6℃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4.4℃
  • 맑음울산 4.8℃
  • 흐림광주 5.6℃
  • 맑음부산 5.7℃
  • 구름많음고창 5.2℃
  • 흐림제주 10.6℃
  • 맑음강화 -1.2℃
  • 맑음보은 0.1℃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4.6℃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경제

삼성전자 vs LG전자, 유튜브서 난타전

삼성전자 "올레드 TV 말고 번인 현상 없는 QLED TV를 선택해야"
LG전자 "QLED TV는 올레드 TV가 아니라 QD-LCD TV"

▲ 삼성전자가 OLED TV 번인 현상을 지적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시사뉴스 이장혁 기자] "What is burn-in? OLED TV burn-in"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유튜브 전쟁이 시작됐다. 

삼성전자는 자사 유튜브에 'TV burn-in checker'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집에 OLED TV가 있다면 번인 현상을 확인해보라는 것.

번인 현상은 주로 스마트폰 화면을 정지된 상태로 오랜시간동안 두면 화면에 잔상이나 얼룩이 생기는 것을 말한다. 

"This is burn-in!" LG전자를 상징하는 듯한 붉은색 화면 속으로 거무튀튀한 얼룩이 드러난다.

"If you are worried about burn-in, play this video on your TV to test. The 10-second OLED burn-in checker starts in 3.2.1"

붉은색 화면이 10초간 정지화면이 지나간 후 다음 장면에서 잔상과 얼룩들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PC 모니터 무결점 테스트와 비슷하게 영상을 틀어놓고 TV 화면을 살펴보면 된다.

"If you found any burn-in, contack a service center or get a burn-in free QLED."

TV에 번인 현상이 있으면 서비스센터에 연락하거나 번인이 없는 QLED를 사라는 얘기다.

“QLED Burn-in free” 삼성 QLED TV는 번인 현상이 없다는 말로 영상은 끝난다.

LG전자는 지난달 삼성전자 QLED TV를 분해하고 자사 OLED TV가 우월하다는 동영상을 유튜브에 올렸다.

'뜻뜯한 리뷰 LG 올레드 TV'라는 제목의 영상이다.


연구원들은 자사 OLED TV와 삼성 QLED TV를 직접 분해하며 삼성 QLED TV를 깎아내렸다.

"삼성 QLED TV는 퀀텀닷 필름을 붙인 LCD TV다. QD시트에 LED백라이트와 LCD 패널을 적용한 것으로 (QLED가 아니라) QD-LCD가 정확한 표현이다"






배너


‘수상한 편지’가 임종석 불출마 원인? [총선 D-5개월]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근래까지 총선 출마 의지를 다지던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의 불출마 선언을 두고 배경에 눈길이 쏠린다. 한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따르면 임 전 실장은 불과 3주 전까지만 해도 일각의 자중 요구에 “내가 바보냐”며 출마 의욕을 불태웠다. 임 전 실장은 그러나 17일 돌연 자신의 페이스북 등에서 불출마를 선언했다. 재야에서 통일운동에 매진하겠다는 게 이유였다. 불출마 움직임은 민주당 지도부도 몰랐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성환 당대표 비서실장은 이튿날 “이해찬 대표가 조만간 임 전 실장을 만나 본인 얘기를 직접 들어봐야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임 전 실장과 같은 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전대협) 의장 출신인 이인영 원내대표도 “전혀 알지 못했다”고 밝혔다. 야당 일각에서는 불출마 선언 배경에 특정한 이유가 있는 것 아니냐는 주장이 나온다. 일가가 줄줄이 구속기소되고 자신도 수사대상이 된 조국 전 법무부장관 처지를 의식한 것 아니냐는 것이다. ■‘수상한 편지’에 등장한 임종석 지난달 20일 주요 포털사이트에 오른 <월간조선> ‘北 석탄 수사기록서 임종석 등장하는 편지 全文 발견’ 제하 기사에 따르면 임 전 실장과 동향인 사업가 A씨는

대통령도, 국회도 피해가는 이영훈 포스코건설 사장 ② 국민기업과 살인기업 사이
[시사뉴스 박상현, 오승환 기자] ‘국민기업’ 포스코(POSCO). 2000년, 민영화가 완료됐음에도 국민연금공단이 11.72% 대주주로 있는 등 여전히 정부의 입김이 강하다. 포스코그룹의 계열사인 포스코건설은 민영화 이전인 1994년 거양개발, 포스코엔지니어링, 포항종합제철 건설부를 합쳐 탄생했다. 응당 포스코건설도 국민기업이어야 할 터. 하지만 현재 모습은 ‘국민기업’은커녕 도리어 국민 주거환경을 위협하고 공정거래를 역행하는 등 건설회사의 부정적 단면만 보이고 있다. 지난 국정감사에서 포스코건설 이영훈 사장의 해명은 들을 수 없었다. 이 사장은 어디에 있는 걸까? 국회도 대통령도 피해가는 포스코건설이다. ■ 국민기업과 살인기업 사이 “최악의 살인기업 1위” 불명예를 넘어 섬뜩한 표현이다. ‘산재사망 대책마련 공동 캠페인단’은 지난 4월, 포스코건설을 ‘2019 최악의 살인기업’으로 선정(1위 포스코건설, 3위 포스코)했다. 지난해만 산재 사상자가 16명이었다. 일시적인 현상이 아니라 문제는 더욱 심각하다. “최근 5년간 사망자만 26명, 부상자 포함 42명” 전쟁·재난 영화 속 이야기가 아니다. 연평해전에서 발생한 우리 해군 사망자는 6명이었다. 지난 국


[건강백세] 기억력 높이고 치매를 예방하는 데 탁월한 식품들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뇌도 다른 장기와 마찬가지로 음식과 생활습관에 따라 기능이 저하되기도 하고 향상되기도 한다. 무엇을 먹느냐에 따라 청년의 기억력을 노인이 되어서도 유지될 수 있다. 운동과 휴식 등 뇌에 좋은 생활습관과 함께 챙겨먹으면 좋은 기억력을 향상시키는 음식들을 소개한다. 오메가-3 비중 높은 들기름 들깨에서 짜낸 들기름은 기억력과 학습능력을 높여준다. 들기름은 지방산 중 오메가-3가 차지하는 비율이 60% 정도로 식물 기름 중 가장 높다. 오메가-3는 몸에서 만들지 못해 반드시 섭취해야 하는 필수지방산으로 치매와 심혈관질환 예방, 학습능력 향상 효과가 있다. 부산대 식품영양학과 조은주 교수팀은 기억력과 인지능력이 손상된 쥐에게 들기름과 옥수수, 올리브기름을 각각 2주간 먹인 다음 단·장기기억능력과 관련한 행동 양상을 살펴보는 방법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단기기억능력 평가는 T-미로 실험에서 들기름을 투여한 쥐는 물체인지능력과 공간기억능력이 기억력을 손실한 쥐보다 각각 13%와 24% 높게 나타나 정상군과 유사한 수준으로 회복됨을 확인했다. 장기기억능력을 평가하는 수중 미로실험에서도 들기름을 투여한 쥐는 학습한 목적지를 기억해 도달 시간이 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