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10 (금)

  • 흐림동두천 20.7℃
  • 흐림강릉 21.5℃
  • 흐림서울 23.9℃
  • 구름많음대전 26.1℃
  • 대구 23.5℃
  • 천둥번개울산 22.0℃
  • 흐림광주 26.8℃
  • 천둥번개부산 22.2℃
  • 흐림고창 29.2℃
  • 구름조금제주 29.8℃
  • 흐림강화 20.9℃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7.4℃
  • 구름많음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2℃
기상청 제공

사회

2019 전국 평화통일 나라사랑 문화제 <전국 학생 글짓기 및 그림그리기 대회 공모전>

10월 14일~11월 14일 수도권일보서 접수
12월 중 국회서 시상식 예정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2019 전국 평화통일 나라사랑 문화제’ 참가 접수가 시작됐다.

참가자격은 글짓기는 학교·학원 추천 초등학교 3학년 이상으로 중·고등학생까지 가능하다. 

논술은 학교·학원 추천 중·고등학생(참가비용 없음)이다. 그림그리기는 초등학생 전 학년, 중·고등학생, 각 미술협회·학원 추천자다.

글짓기 주제는 ‘내가 바라는 통일’이다. 

규격은 원고지 양식이고, 운문·산문 중 하나를 택할 수 있다. 

논술 주제·규격은 글짓기와 동일하다.

그림그리기 주제는 ‘내가 상상하는 평화’이며, 초등학교 3학년 이하는 풍경화(크레파스화), 4학년 이상은 풍경화(수채화), 중·고등학생은 풍경화(한국화·수채화)로 4절 스케치북 사이즈에 그리면 된다.

접수는 10월 14일부터 오는 11월 14일 오후 6시까지 주최사인 ㈜수도권일보(발행인·대표이사·회장 강신한)에서 진행된다.

그림그리기, 글짓기, 논술 부문 접수는 이메일(sudokwon@hanmail.net)로만 가능하다. 

성명, 성별, 소속, 연락처, 생년월일, 주소, 작품명, 주제를 반드시 기입해야 한다.

그림그리기 부문 출품작은 우편(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경수대로 319 승일빌딩 6층. 우편번호 16580)으로만 제출할 수 있다. 기입 사항은 글짓기, 논술과 동일하다.




시상 세부내역은 참가자 학년 수요, 시상기관 사정, 출품작 작품성 등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입상자 발표는 오는 11월 26일 수도권일보 홈페이지(http://www.sudokwon.com)에서 이뤄진다. 

시상식은 12월 중 서울 여의도 국회 헌정기념관 대강당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수도권일보사 주최, ㈜동행플러스 주관, 시사뉴스·파이낸셜데일리(창간발행인·대표이사·회장 강신한)·포스코(POSCO)·이랜드(E·LAND)·농협중앙회·의정부충청향우회 등의 후원으로 개최된다.

참가 신청 관련 문의는 수도권일보 총괄기획팀(031-248-8700~8701. 02-412-3228)에 하면 된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박원순 유서(유언장),서재 책상위서 발견 "국민-가족에 죄송, 안녕.."[속보]
박원순 시장 유서-유언장 공개 "화장해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 박원순 시장 유족 상의 끝에 유서-유언장 공개 실종 7시간 만인 10일 0시께 성북구 북악산 성곽길 인근서 사망 상태로 발견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박원순 시장 유서(유언장)가 공개됐다. 지난 9일 실종됐다가 7시간 만인 10일 0시께 서울 성북구 북악산 성곽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된 박원순 서울시장은 유서에서 국민과 가족에게 사죄 뜻을 전했다. 고한석 서울시장 비서실장은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박원순 시장 유서(유언장)을 공개했다. 박원순 시장은 유서(유언장)에서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며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심경을 밝혔다. 박원순 시장은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며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이라고 했다. 유서는 박원순 시장이 서울시장 공관을 나오기 전 작성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관을 정리하던 서울시 주무관이 박원순 시장 서재 책상 위에서 유서글을 발견했다. 박원순 시장 유족들은 논의 끝에 유서(유언장)를 공개했다. ※ 우울감이나 정신적 고통 등 주변에 말하기 어려워 전문가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박원순 유서 글 공개,자필 유언장.."화장해 부모산소에 뿌려줘"[전문]
박원순 시장 유서 글-유언장 공개 "모두 안녕" 박원순 시장 유가족 상의 후 자필 유서 글-유언장으로 공개 9일 실종 7시간 만에 10일 0시께 성북구 북악산 성곽길 인근(삼청각)서 사망 상태로 발견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박원순 시장 유서 글 전문이 공개됐다. 박 시장 유서는 자필 유언장이다. 지난 9일 실종됐다가 7시간 만인 10일 0시께 서울 성북구 북악산 성곽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된 박원순 서울시장은 유서글에서 국민과 가족에게 사죄했다. 고한석 서울시장 비서실장은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박원순 시장 유서(유언장) 글을 공개했다. 박원순 시장은 유서(유언장) 글에서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며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남겼다. 박원순 시장은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며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이라고 마무리했다. 유서는 박원순 시장이 서울시장 공관을 나오기 전 작성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관을 정리하던 서울시 주무관이 박원순 시장 서재 책상 위에서 유서(자필 유언장)를 발견했다. 박원순 시장 유족들은 논의 끝에 유서 글을 공개했다. 앞서 경찰에 따르면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긁어 부스럼 부동산대책, 차라리 손대지 않는 게 나을 수도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정부는 21번째 부동산대책인 6.17 부동산대책을 내놓았지만 정부 대책을 비웃듯 집값과 전셋값은 천정부지로 뛰고 부동산시장은 요동치고 있다. 심지어 ‘민심 이반’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부동산정책이 최대 이슈로 떠올랐다. 이에 나름 고강도대책이라고 자신 있게 발표했던 국토교통부는 물론, 청와대, 국회가 비상이 걸렸고, 급기야 문재인 대통령이 김현미 국토부장관을 직접 불러 22번째 부동산대책을 지시하고 당정청 모두 초강력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난리부르스’다. 여당과 정부, 청와대는 지난 8일 한목소리로 "2채 이상의 집을 보유한 고위 공직자와 국회의원들은 최대한 빨리 집을 팔라"고 지시했고 실제로 집을 팔았거나 팔겠다는 보도가 연이어 나오고 있다. 그 와중에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의 코미디 같은 집 두 채 매각 쇼에 전 국민이 실소(失笑)를 금치 못했고, 그동안 집값 폭등의 원인을 다주택자 탓으로 돌렸던 여권이 자기들부터 집 팔기에 모범을 보이겠다고 버스 떠난 뒤에 손드는 우(愚)를 범하고 있다. 여기에다 오히려 주택보유자들의 반발을 불러 올 수도 있는 종합부동산세, 취득세, 양도소득세 등 부동산 보유 및 거래에 대한 세율을 대폭 높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