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23.3℃
  • 구름조금대구 21.3℃
  • 구름많음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2.5℃
  • 흐림부산 21.7℃
  • 구름조금고창 22.8℃
  • 구름많음제주 23.5℃
  • 맑음강화 21.8℃
  • 맑음보은 22.3℃
  • 맑음금산 20.6℃
  • 구름많음강진군 20.3℃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사회

30대 남성을 흉기로 무차별 살해한 40대 알콜성 정신 질환자 중형선고

징역 20년 치료감호 명령

[인천=박용근 기자] 인천의 한 원룸에서 30대 남성을 흉기로 찔러 무차별 살해한 40대 알콜성 정신질환 남성에게 중형이 선고됐다.

인천지법 제15형사부(재판장 표극창)20(살인 등)혐의로 기소된 A(44)에게 징역 20년을 선고하고, 치료감호를 명했다.

재판부는 "생면부지의 피해자의 얼굴을 수차례 찔러 숨지게 한 행위로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소중한 가치인 생명을 침해해 엄중한 처벌이 불가피하다""피고인은 이 법정에 이르기까지 책임을 전가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으며, 유족으로부터 용서받지도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다만, 피고인은 술을 마시면 현실 판단력 장애, 망각, 환청 등의 알콜성 정신질환을 앓고 있는 상태에서 이 사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이고 범행을 인정하고 있다""심신 장애의 상태에서 치료를 받을 필요가 있어 보이고, 이전에 형사 처벌을 받은 전력이 없는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A씨는 지난 2241224분경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한 원룸에서 B(30)의 얼굴 등을 40여 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A씨는 범행 당일 남동구 간석동 한 유흥주점에서 B씨를 처음만나 술을 마신 뒤, B씨의 원룸에서 이 같은 범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선 때 안경 벗어야” [황교안 삭발의 소득]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삭발이 나비효과를 일으키는 것일까. 인터넷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삭발 과정에서 투블럭 헤어스타일을 한 채 안경 벗은 황 대표 외모가 화제다. 황 대표는 16일 청와대 앞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퇴진 촉구 삭발식에 나섰다. 그 과정에서 황 대표는 안경을 벗었다. 머리카락은 중앙이 아닌 좌우를 중심으로 깎였다. 때문에 본의 아니게 투블럭 스타일을 한 모습이 잠시나마 언론 카메라에 잡혔다. 이에 온라인상에서는 황 대표 외모에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한 여성커뮤니티 회원은 황 대표 얼굴에 수염을 합성하기도 했다. 한 네티즌은 “황교안, 대선 때 여성표 쓸어 담을 방법 하나 말해준다. 안경 벗어야 한다. 이건 진짜다”고 말했다. 일부에서는 지난 대선 때 여성층에서 비교적 높은 득표율을 보인 문재인 대통령 라이벌이라는 농담 반, 진담 반 평가도 나온다. 황 대표 성(姓)에 쾌남아를 합성한 쾌남황이라는 신조어도 등장했다. 이번 삭발로 황 대표에게 제기되던 가발설도 루머로 밝혀졌다. 네티즌들은 “누가 황교안 탈모 가발이라고 한 거냐” 등 반응을 나타냈다. 한국당 중앙당사에도 때 아닌 문의전화가 빗발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 당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