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6.18 (화)

  • 흐림동두천 21.5℃
  • 흐림강릉 26.6℃
  • 연무서울 24.2℃
  • 흐림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7.7℃
  • 구름많음울산 25.2℃
  • 흐림광주 24.1℃
  • 흐림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4.9℃
  • 흐림제주 22.2℃
  • 흐림강화 23.0℃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5.1℃
  • 흐림강진군 25.1℃
  • 맑음경주시 28.2℃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정치

곽상도 “타이이스타젯 관계자 ‘이상직 만났다’ 말해”

“‘언론보도 나오자 투자 기다려보라’ 말해”
“李, 文 캠프 활동… 대통령 사위 채용 영향력 행사했나”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지난 대선 당시 문재인캠프에서 활동하다가 현 정부에서 고위직에 오른 인사가 문 대통령 사위 채용에 영향력을 행사했을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은 18일 조선일보에 “지난 3~6일 태국 방콕에서 만난 ‘타이 이스타젯’ 관계자로부터 ‘정식 채용절차 없이 대통령 사위를 취직시켰다’는 취지의 증언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타이 이스타젯’은 이스타항공과 합작을 추진하던 태국 회사다. 이스타항공은 문재인캠프 직능본부 수석부본부장을 지낸 이상직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이 세운 회사다. 문 대통령 딸 다혜 씨는 작년 남편 등과 함께 태국으로 이주한 것으로 알려진다.


곽 의원은 “문재인캠프에서 활동한 이상직 씨가 대통령 사위 채용에 영향력을 행사한 것 아니냐는 의심이 든다”고 주장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브리핑에서 “무엇이 사실인지 확인 중에 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월 29일 김의겸 당시 청와대 대변인은 “대통령 자녀의 부동산 증여·매매 과정 및 해외체류와 관련해 어떠한 탈·불법도 없다”며 “대통령 가족은 현재 정상적인 경제활동을 하고 있고 현 경제상황, 자녀교육 목적의 해외이주가 아님을 분명히 밝힌다”고 말했다.


그러나 곽 의원에 의하면 ‘타이 이스타젯’ 관계자는 “이스타항공과의 합작 건으로 이상직 이사장님을 몇 번 뵈었고 사업계획도 브리핑했다”며 “작년 투자받기로 했는데 자꾸 언론보도가 나오니까 이스타항공 측에서 ‘기다려보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스타항공 측은 “이상직 이사장은 대통령 사위 취업에 영향력을 행사하지 않았다”며 “타이 이스타젯과의 합적도 검토한 적은 있지만 현재까지 진행된 바는 없다”고 주장했다.








곽상도 “타이이스타젯 관계자 ‘이상직 만났다’ 말해”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지난 대선 당시 문재인캠프에서 활동하다가 현 정부에서 고위직에 오른 인사가 문 대통령 사위 채용에 영향력을 행사했을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은 18일 조선일보에“지난 3~6일 태국 방콕에서 만난 ‘타이 이스타젯’ 관계자로부터 ‘정식 채용절차 없이 대통령 사위를 취직시켰다’는 취지의 증언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타이 이스타젯’은 이스타항공과 합작을 추진하던 태국 회사다. 이스타항공은 문재인캠프 직능본부 수석부본부장을 지낸 이상직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이 세운 회사다. 문 대통령 딸 다혜 씨는 작년 남편 등과 함께 태국으로 이주한 것으로 알려진다. 곽 의원은“문재인캠프에서 활동한 이상직 씨가 대통령 사위 채용에 영향력을 행사한 것 아니냐는 의심이 든다”고 주장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브리핑에서“무엇이 사실인지 확인 중에 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월 29일 김의겸 당시 청와대 대변인은“대통령 자녀의 부동산 증여·매매 과정 및 해외체류와 관련해 어떠한 탈·불법도 없다”며“대통령 가족은 현재 정상적인 경제활동을 하고 있고 현 경제상황, 자녀교육 목적의 해외이주가 아님을 분명히 밝힌다”고 말했다. 그러나



[생명의 샘] 모든 허물을 덮는 사랑
사랑하는 사람끼리는 허물이 허물로 보이지 않으며, 설령 허물이 있다 해도 마치 그것이 자신의 허물인 것처럼 민망히 여깁니다. 하지만 마음에 사랑이 없으면 상대에게 무슨 잘못이 있을 때 좋지 않은 시선으로 바라보며 드러내어 말하는 것을 주저치 않습니다. 사랑의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은밀한 잘못까지 다 알고 계시면서도 허물을 드러내기보다 돌이키고 새로운 삶을 살아가기를 오래 참고 기다리십니다. 어느 부부의 이야기입니다. 부인은 결혼 후 바로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하여 열심히 교회에 다녔지만 남편은 아내가 교회에 다니는 것을 무척 싫어하였지요. 아내는 남편이 핍박할수록 남편을 더욱 사랑으로 섬기며 어떻게든지 함께 교회에 다니면서 신앙생활을 하고 싶었습니다. 하루는 남편이 술에 만취하여 돌아와 아내를 구타하기 시작하였습니다. 남편은 나를 택하든지 교회를 택하든지 하라고 다그쳤습니다. 아내의 온몸이 시퍼렇게 멍이 들도록 때린 후, 옷을 모두 벗기고 마당으로 내몰았지요. 그러고는 술기운에 이내 곯아 떨어졌습니다. 그때부터 밤하늘에서는 흰 눈이 내리기 시작했고 얼마나 시간이 지났을까요? 잠에서 깨어난 남편이 물을 마시려고 부엌 쪽으로 막 나오려고 하는데 마당에서 아내의 목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