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4 (목)

  • 맑음동두천 23.0℃
  • 맑음강릉 31.8℃
  • 연무서울 23.2℃
  • 맑음대전 29.9℃
  • 맑음대구 35.0℃
  • 구름조금울산 28.7℃
  • 맑음광주 30.6℃
  • 구름많음부산 23.2℃
  • 맑음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22.4℃
  • 흐림강화 17.6℃
  • 맑음보은 29.4℃
  • 맑음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28.7℃
  • 맑음경주시 32.8℃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그룹 레드벨벳 돌아온다 '꿈의 축제'



[시사뉴스 이세희 기자] 그룹 '레드벨벳'이 19일 오후 6시 새 미니앨범 '더 리브 페스티벌'을 발표한다. 

앨범 제명 속 '리브(ReVe)'는 팀 이름 레드벨벳의 약자다. 두 번째 단독 콘서트 '레드메어‘에서 선보인 로봇 캐릭터의 이름이기도 하다. 프랑스어로는 '꿈', '환상' 등을 뜻한다. 

이번 앨범 타이틀곡은 '짐살라빔(Zimzalabim)'이다. 리드미컬한 드럼 연주와 신선한 신스, 시원한 멜로디가 어우러진 일렉트로 팝이다. 2017년 여름 음원시장을 강타한 서머송 '빨간 맛'의 작곡가 대니얼 시저와 루드윅 린델이 작곡을 맡았다. 

레드벨벳은 지난 1월 일본 아레나 투어, 2월 북아메리카 투어를 성료하는 등 기세를 올리고 있다. 

앨범 발매 당일 오후 8시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쇼케이스를 연다.









커버&이슈

더보기
이재용 변호인단, 구속영장 청구에 강한 유감 표명...수사심의위원회 절차 준비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변호인단이 4일 검찰의 구속영장 청구와 관련해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이 부회장 등의 변호인단은 검찰이 이날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에 대해 입장문을 내고 이같이 밝혔다. 변호인단은 "수사가 사실상 종결된 시점에서 이 부회장 등은 검찰이 구성하고 있는 범죄 혐의를 도저히 수긍할 수 없어 국민의 시각에서 수사의 계속 여부 및 기소 여부를 심의해달라고 대검찰청 수사심의위원회에 심의신청을 접수했다"고 했다. 이어 "서울중앙지검 시민위원회의 안건 부의 여부 심의절차가 개시된 상황에서, 전격적으로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은 전문가의 검토와 국민 시각에서 객관적인 판단을 받아 보고자 소망하는 정당한 권리를 무력화하는 것 같아 안타까운 심정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길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는 수사심의위 절차를 통해 사건 관계인의 억울한 이야기를 한번 들어주고, 위원들의 충분한 검토와 그 결정에 따라 처분했다면 국민들도 검찰의 결정을 더 신뢰하지 않았을까하는 아쉬움을 금할 수 없다"고 전했다. 변호인단은 이 부회장 등이 지금까지 검찰 수사에 협조해왔던 점도 언급했다. 변호인단은 "이 사건 수사는 1년8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