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1.16 (토)

  • 맑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0.7℃
  • 흐림대전 3.4℃
  • 연무대구 8.4℃
  • 구름조금울산 13.2℃
  • 박무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2.0℃
  • 흐림고창 2.9℃
  • 박무제주 8.5℃
  • 구름조금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10.1℃
  • 구름많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경제

2월 내내 외국인 대상 '코리아 그랜드 세일'

URL복사

[시사뉴스 우동석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방문위원회와 함께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를 맞아 2월 1~29일 외국인 대상 '코리아 그랜드 세일'을 연다.

중국어권 방한객들이 집중적으로 방문하는 춘제를 전후로 항공사·호텔·백화점·면세점·대형마트·쇼핑몰·테마파크 등이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서울과 지방을 잇는 외국인관광객 전용 버스 자유여행상품인 'K트래블버스'는 1+1의 혜택, 신라스테이는 객실 50% 할인과 조식 1+1 룸 무료 업그레이드 혜택을 준다. 제주항공은 중국-한국 노선 항공권을 최대 96% 할인 판매하고, 진에어는 해외발 한국 도착 항공권을 최대 73% 할인 판매한다.

에뛰드하우스는 최대 50% 할인, 롯데월드는 자유이용권과 아이스링크 이용권을 30% 할인해준다. 롯데면세점은 3000 달러 이상 구매한 중국인을 대상으로 제주도 초청권(숙박권), 현대 아이파크몰은 외국인 방문객 전원에게 김 선물세트와 아이스링크 무료입장권을 준다.

외국인관광객 편의 제공을 위한 이동식 관광안내센터는 명동·동대문·용산·홍대·강남 등 주요 쇼핑거점을 방문, 통역·관광정보 안내·와이파이서비스를 제공한다.

김종덕 문체부 장관은 "이번 행사가 외국인 관광객 유치 2000만명 시대를 이끄는 '킬러 콘텐츠'로서 한국 관광과 내수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새해에 쓴 첫 반성문 ‘모든 것이 내탓입니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기록적인 폭설이 전국적으로 내린 이틀 후인 지난 1월 8일. 영하 18도의 혹한으로 이면도로는 아직도 꽝꽝 얼어붙어 있던 날 히든기업 취재를 위해 경기도 평택을 방문해야 했는데 운전은 도저히 자신이 없었다. 그래서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하고 서울 지하철 1호선으로 지제역에 하차하여 본사 기자와 만나 히든기업 대상기업을 찾아가기로 했다. 무사히 전철을 타고 앉아가게 되자 대중교통을 이용하기로 한 것은 정말 기가 막힌 선택이라고 ‘자화자찬’하며 워커홀릭답게 전철 안에서 스마트폰으로 업무 정리에 열중했다. 그런데 방송이 흘러나왔다. “이번 역은 이 열차의 종착역인 서동탄역입니다. 한 분도 빠짐없이 하차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알고 보니 필자가 탔던 전철은 병점역에서 환승을 해야되었던 것인데 SNS에 열중하느라 환승 방송을 듣지 못했던 것. 할 수 없이 종착역에서 내려 환승역까지 되돌아갔다. 그런데 환승역인 병점역에서 또한번 황당한 일을 경험한다. 병점역에 내려 어떤 노인 분에게 “지제역으로 가려면 어디서 타야하나요?”라고 물었더니 노인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 건너편으로 가면 된다”고 알려주었다.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