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내달 2월부터 중소·중견기업 물류 지원서비스 확대

2022.01.16 21:22:54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KOTRA)는 물류난을 겪고 있는 중소·중견기업을 돕기 위해 오는 2월부터 물류 지원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16일 밝혔다.

현지 재고 판매를 지원하는 ‘해외공동물류센터’와 국제운송을 지원하는 ‘물류전용 수출바우처’가 코트라의 대표 물류 지원 사업이다. 올 초 국내기업 총 837개사가 해외공동물류센터 참가기업으로 선정됐으며 연내 1280개사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물류전용 수출바우처는 현재 수행기관 112개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연내 국내기업 370개사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코트라는 선복 부족에 따라 애로를 겪고 있는 수출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삼성SDS와 손을 잡고 ‘중소기업 전용 선복 지원 사업’을 신규로 추진한다.

삼성 SDS가 이미 확보한 미주 서안·미주 동안·북유럽 지역 고정 선복 중 매주 70TEU를 중소기업 전용 선복으로 배정하고, 삼성 SDS의 물류 컨설팅 프로그램으로 디지털 물류 솔루션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대분이다.

아울러 현재 LA·롱비치 등 미국 남서부 항만 정체로 물류 지연이 지속되고 있다. 이에 코트라는 항만 혼잡도가 낮아 대안으로 떠오르는 타코마, 시애틀 등 북서부 항만으로 입항하는 화물에 대해 ‘북미 물류네트워크 활용 미국 내륙운송 지원 사업’을 통해 미국 전역으로의 내륙 운송을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한다.

코트라 측은 "북서부 항만을 통해 입항할 경우 시카고, 디트로이트 등 미국 내륙 운송 시 8~10일 가량 운송 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며 "바이어 납기 지연 등 국내 수출기업의 물류정체 애로 해소에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홍경의 tkhong1@hanmail.net
Copyright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진 Copyright ⓒ 1989 - 2022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