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어라인소프트, 270억 규모 투자 유치...미주·유럽·중국 사업 가속화

2021.09.13 09:49:01

 

[시사뉴스 한지혜 기자] 의료 AI 전문 코어라인소프트의 기업공개(IPO) 가능성에 청신호가 켜졌다.

 

코어라인소프트(대표 김진국 최정필)가 5개 기관 투자자로부터 120억원 규모의 시리즈 C 투자 유치를 마무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지난해 7월 진행된 시리즈 B 펀딩 누적 투자금 150억원에 이은 후속 투자 유치로 한투한화디지털헬스케어1호 사모투자합자회사, 엔에이치-아주 코스닥 스케일업 펀드,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을 포함해 5개 투자사가 합류했다.

 

이번 투자는 회사의 AI 기술력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장 가능성을 높게 인정받았다는 업계의 평가다. 이로써 총 270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확보한 코어라인소프트는 유럽과 미국을 중심으로 글로벌 의료 서비스의 질을 한 차원 더 높이는데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의료 AI 기업 중 유일하게 국가 폐암검진 솔루션 공급자로 5년 연속 선정된 코어라인소프트는 중국 최대 종합병원 닝샤를 비롯해 대만 국립대 병원, 일본 훗카이도대 병원, 벨기에 루벤 병원을 포함해 국내외 100여 곳에 이르는 의료기관에 제품을 공급하며 폐 질환 진단 분야의 경쟁력을 확보해왔다.

 

특히, 유럽 주요 6개국에서 올해부터 4년간 진행되는 유럽 최대 규모 폐암 임상 검진 'EU LCS Trial'(4ITLR)과 독일 폐암 검진 'HANSE' 프로젝트에도 솔루션 공급자로 선정되는 성과도 획득했다. 이와 함께 미국 스탠포드의과대학, 하버드의과대학 수련병원(MGH)등과 네트워크를 구축하며 폐 질환 분야에서 독보적 위치를 선점하고 있다.

 

해외 사업을 위한 법인 설립도 순조롭게 진행중이다. 독일 프랑크푸르트에 유럽 법인은 설립했고, 올해 9월 미국 법인 설립도 완료할 예정이다.

 

대표적인 제품으로는 한번의 흉부 CT 촬영으로 폐암, 만성폐쇄성폐질환, 심혈관질환 등을 동시에 자동으로 검사하는 AVIEW LCS PLUS다. 흉부 유관 질환을 동시에 판독할 수 있는 기술력으로, 해당 분야에서 가장 앞 서있다는 평이다.

 

김진국 코어라인소프트 대표는 “국내는 물론 글로벌에서 인정받은 폐 진단 기술력을 토대로 의료 AI 분야 내 확실한 경쟁 우위를 확보해온 결과, 시리즈 C 투자를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다”며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글로벌 네트워크와 비즈니스를 확장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코어라인은 한 번의 CT로 진단할 수 있는 영역을 전신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흉부 CT 영상에서 확인 가능한 질환에 대응하는 솔루션을 추가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이미 간질성 폐질환 솔루션 개발을 완료한데 이어 간질성 폐이상(ILA)·기관지 확장증을 적응증으로 하는 기술 개발도 진행 중이다.

 

한편 코어라인소프트는 내년 상반기 기술특례 상장으로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는 것을 목표로 상장 대표 주관사로 NH투자증권, 공동 주관사로 대신증권을 선정하고, 현재 기술 평가를 진행중이다.

한지혜 기자 jihea910@naver.com
Copyright @2020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선 Copyright ⓒ 1989 - 2021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