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큐브, AR 비대면 원격 협업 솔루션 ‘얼라이브’ 업그레이드 출시

2021.03.15 09:52:11

 

비대면 시대, 원격 업무 협업 환경에 효율적

별도의 개발비용 없이 손쉽게 이용 가능

 

[시사뉴스 김도훈 기자] 증강현실 전문기업 주식회사 스마트큐브가 비대면 시대에 적합한 AR 기술기반 비즈니스 협업 플랫폼, 얼라이브(ARlive)를 업그레이드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얼라이브는 SaaS (Software as a Service) 기반으로 개발됐다. 공급 기업 입장에서는 별도의 시스템이나 애플리케이션의 개발 없이 AR 기술을 활용하여 설비, 기계, 건축물 등 산업 현장은 물론 제조, 유통, 해외영업, 각종 서비스를 원격으로 홍보/마케팅/시연에 활용할 수 있다.

 

휴대와 이동이 어려운 제품을 보다 실감나게 시간과 공간의 제한없이 원격으로 홍보마케팅을 진행할 수 있다. 또한 제품 제작 전 설계 및 디자인의 사전 검토와 시제품 구현도 가능하여 도입 기업 입장에서는 비용 절감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특히 별도의 개발 기간이 필요 없어, 얼라이브 관리자 페이지를 통해 3D모델링 파일을 등록하면 증강현실 서비스로 연동된다. 덕분에 대다수의 중소벤처기업들의 신기술 도입 시간과 비용 고민을 해결해주는 서비스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 해 플랫폼 출시 이후, 중소벤처기업부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공급기업 서비스로 선정된 바 있다. 현재 놀이시설 제조, 캐릭터 제작, 목업디자인제작, 가구, 해외마케팅 기업 등의 다양한 산업군의 고객 레퍼런스도 확보하고 있다.

 

이번 얼라이브 2.0에서는 제품의 실제 크기를 확인할 수 있도록 1m 단위의 공간측정 기능이 제공되며, 상품을 배치한 이후 동영상 촬영과 공유 기능까지 지원되어 원격 협업의 편리함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실물규격의 가상배치를 가능하게 하여 부피가 큰 모델링의 사이즈를 조절할 수 있는 기능도 탑재했다.

 

AR 비대면 홍보마케팅 플랫폼, 얼라이브를 운영 중인 스마트큐브의 임지숙 대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업무 협업과 소통, 공유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특히나 최근 홍보영업과 제품/서비스의 글로벌 확장을 꾀하는 기업들의 서비스 이용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고 밝혔다.

 

향후 다자간 화상회의 기능을 구현하여 AR(증강현실) 기술을 통한 효율적 업무 활용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스마트큐브는 이번 얼라이브 기능 업그레이드를 기념하여 AR 기술에 대한 이해와 효율성 체험을 위한 1개월 서비스 이용권을 6월 말까지 무료로 제공한다.  AR 업무협업 플랫폼, 얼라이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스마트큐브 홈페이지나 공식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도훈 기자 sisanews@hotmail.com
Copyright @2020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서울] (05510)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11 (신천동) 한신빌딩 10층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창간 발행인 겸 회장 강신한 | 대표 박성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선 Copyright ⓒ 1989 - 2021 SISA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isa-news.com for more information
시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